[TV미리보기] '라디오스타' 양준모, '모태노안' 웃픈사연 공개..."자지러진 4MC"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뮤지컬 배우 양준모가 고등학생 때 선생님으로 불린 ‘웃픈’ 사연을 고백한다.


MBC ‘라디오스타’ 제작진은 18일 방송은 ‘딴 맘 먹지 말고 웃겨라’ 특집으로 안재욱-정성화-이지훈-양준모가 출연한다고 밝혔다. 


뮤지컬배우 겸 오페라가수인 양준모는 뮤지컬 ‘영웅’을 비롯해 ‘오페라의 유령’, ‘지킬 앤 하이드’, ‘레미제라블’ 등 국내에서 내로라하는 작품들의 타이틀 롤을 맡아온 실력파 배우다. 


양준모는 고등학생 시절 벌어진 ‘노안’ 에피소드를 꺼낸다. 그는 고등학교 입학식 날 맨 뒤에 앉아 있었다며 당시의 상황을 설명하며 “뒤에 있던 아주머니가..”라면서 자신을 선생님으로 불렀다고 고백해 4MC를 자지러지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모태 노안’ 양준모의 학창시절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될 예정이다. 


이 밖에도 양준모는 아내를 처음 만났을 때 아내가 자신의 공연을 보다가 도망갔었다고 밝혔다. 심지어 프러포즈를 하던 중에도 아내가 도망갔다고 고백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규현 4MC가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 MBC ‘라디오스타’

 

  • 0%
  • 0%
  • 코스피 : 2998.92하락 100.7713:32 02/26
  • 코스닥 : 908.22하락 27.9913:32 02/26
  • 원달러 : 1123.10상승 15.313:32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3:32 02/26
  • 금 : 65.39상승 2.513:32 02/26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