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세점 훈훈' 발달장애인 '빨간 곰' 다음 기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7일 '빨간 곰' 베어베터 기증식을 가진 신라면세점 이주영 IMC그룹장(맨 왼쪽)과 베어베터 이진희 공동대표(맨 오른쪽) 등 양측 관계자들. /사진제공=신라면세점
17일 '빨간 곰' 베어베터 기증식을 가진 신라면세점 이주영 IMC그룹장(맨 왼쪽)과 베어베터 이진희 공동대표(맨 오른쪽) 등 양측 관계자들. /사진제공=신라면세점
면세점에서 구세군 모금활동을 펼치고 고객에게 즐거움을 선사한 '빨간 곰'이 다음을 기약했다. 이 곰은 발달장애인을 상징하는 것이어서 면세점 방문객들의 주목을 받았다.

신라면세점에 따르면 빨간 곰은 사회적기업 '베어베터'의 발달장애인 캐릭터로 지난해 11월15일부터 지난 9일까지 신라면세점 겨울 정기세일(레드세일) 메인 모델로 활동했다. 베어베터는 전체 직원의 85% 이상이 발달장애인을 고용한 사회적기업이다. 

면세점이 한류스타가 아닌 사회적기업 캐릭터를 메인 모델로 내세워 따뜻한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 것은 이례적이다.

신라면세점은 콜라보레이션 기간 동안 대형 베어베터와 구세군 냄비가 설치된 포토존을 비롯해 베어베터가 그려진 배지, 머그컵, 쿠폰, 여권 지갑, 포토북 등 신라면세점 내부 장식과 공식 SNS, 고객 증정 사은품 등을 통해 베어베터를 알렸다.

특히 매장 내에서 직접 베어베터 탈을 쓰고 고객에게 선물을 증정한 행사와 SNS를 통해 공개한 베어베터 홍보영상이 고객들의 호응을 끌어냈다는 평이다.

베어베터 등장 홍보 영상은 페이스북 조회수 11만건과 신라면세점 공식 웨이보 계정 조회수 25만건을 기록했다.

신라면세점은 콜라보레이션 기간 동안 사용한 베어베터 탈과 의상, 대형 조형물을 베어베터 측에 무상 기증하기로 했다.

신라면세점 측은 "베어베터는 겨울 정기세일 기간 신라면세점을 찾은 내외국인 고객들에게 즐거운 추억을 선사했다"면서 "이번 기증을 통해 베어베터와의 콜라보레이션을 기념하고 사회적기업 베어베터 측에서도 추후 필요하면 유용하게 쓸 수 있기를 바란다"며 무상 기증 결정 배경을 밝혔다.

베어베터 이진희 공동대표는 "신라면세점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베어베터뿐 아니라 발달장애인도 자립적으로 일할 수 있다는 것을 더욱 많이 알릴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방향으로 베어베터를 알리는 데 힘써 발달장애인의 자립을 위한 사회적 저변 확충에 힘쓰도록 하겠다"며 계획을 밝혔다.

한편 베어베터는 이번 신라면세점과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발생한 수익 전액을 별별생활체육센터 운영에 활용하기로 했다. 별별생활체육센터는 한국자폐인사랑협회가 서울 성동구에서 운영하는 발달장애인을 위한 특화 체육시설이다.
 

박정웅
박정웅 parkjo@mt.co.kr  | twitter facebook

자전거와 걷기여행을 좋아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67.88하락 28.2310:06 03/09
  • 코스닥 : 887.04하락 17.7310:06 03/09
  • 원달러 : 1140.80상승 7.610:06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10:06 03/09
  • 금 : 68.32상승 1.9510:06 03/09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민주당 김태년 대행체제 준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