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학생 스마트러닝 활용법, "책 기반 학습 병행돼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국내 스마트러닝 시장 규모가 4조 원에 달했으며, 그 규모가 계속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와 관련해 스마트쎈 나소은 강사는 "우리나라 교육 환경이 완전한 디지털 방식이 아니기 때문에 스마트러닝을 할 때 스마트기기 장점은 활용하면서 기본적으로 책 중심의 공부도 병행해야 한다"며 "연령이 낮은 초등학생이라면 반드시 올바른 이용 습관을 길러 학업에 효율적으로 활용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다음은 나소은 강사가 전하는 초등학생의 스마트러닝 활용법이다.

◆ 책을 중심으로 공부하기

스마트폰, 태블릿PC, 스마트펜 등 스마트기기를 활용한 디지털 교육이 활성화 되고 있다. 교실에서도 다양한 멀티미디어를 통한 수업이 진행되고 있지만 아직까지 책과 연필을 사용하는 아날로그 교육이 공존하고 있다. 스마트기기의 장점과 함께 책의 장점을 적절히 이용하는 것이 필요하다. 모든 공부를 스마트기기에 의존하는 방법 보다 교재로 직접 문제를 보고 손으로 풀어볼 수 있는 과정도 병행하는 것이 중요하다.

◆ 정해진 학습 시간, 분량을 정하기

학습 콘텐츠라도 장시간 스마트기기에 노출되면 배우고 이해하는 것이 아니라 단순히 보는 재미에만 그치게 된다. 연령이 낮을 수록 이용 시간과 학습 분량을 정해 놓고 이용하는 것이 좋다. 먼저 공부 시작 전에 구체적인 학습 목표를 세운다. 자신에게 맞는 분량을 찾는 것이 어렵다면 스마트러닝 서비스가 자동으로 제공하는 커리큘럼과 일일 학습량에 따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초등학생 시기부터 지나치게 많은 분량을 정한다면 부담을 느끼고 쉽게 지치게 되는데 개념 이해를 중심으로 다양한 문제를 풀면서 예습과 복습을 꾸준히 하는 습관을 형성해야 한다.

◆ 자기주도학습하기

수학은 개인 수준 차이가 큰 과목이기 때문에 개별 진도에 맞춘 학습이 필요하다. 스마트러닝의 가장 큰 장점은 획일적이지 않고 일대일 학습 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러한 서비스를 적극 활용하면 자기주도학습 습관을 기르는데 도움이 된다. 개인 커리큘럼에 맞춰 제공되는 강좌, 교재로 반복 학습할 수 있고 혼자 관리하기 어려운 성적, 오답 노트 등을 손쉽게 정리할 수 있다. 스마트러닝으로 일, 주, 월간 단위로 학습 여부나 성취도 확인이 가능하며 최근 일부 제품은 많은 시간을 할애하는 오답 노트 작성, 수학 서술형 문제 첨삭 등을 자동으로 서비스 해주고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