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한구 "김무성 때문에 공천파동 발생… 윤리위 제명 처분 황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한구. 사진은 김무성 전 새누리당 대표. /자료사진=임한별 기자
이한구. 사진은 김무성 전 새누리당 대표. /자료사진=임한별 기자


이한구 전 새누리당 공천관리위원장이 '공천파동'과 관련 "김무성 대표 때문이라고 얘기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한구 전 위원장은 오늘(20일) MBC라디오 '신동호의 시선집중'에 출연 '공천논란'과 관련 "김무성 전 대표가 가짜 살생부가 있다고 거짓을 유포해 한 때 난리가 났었다. 또 옥새파동을 일으켰다"고 비난했다.

이어 "당 대표로서 할 일이 아니지 않냐. 또 수시로 공천에 대해 시비를 붙였다. 그러면서 자꾸 공천이 신뢰성을 잃게 만든 사람"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당에 공천하다 보면 항상 시끄럽다. 함부로 얘기 못할 별별 비밀이 다 많다. 그러면 시끄럽게 돼 있다"며 "그런데 그것을 조정하는 게 공천과정이다. 거기서 나오는 내부 이견이라도 함부로 바깥에서 얘기할 일이 아니다. 그건 망신"이라고 말했다.

또한 "자기 내부 망신을 당대표라는 사람이 돌아다니면서 떠들고 악선전하고 있었으니 어떻게 되겠어요"라며 "집안에서 싸움을 벌이고 있으면 바깥에서 집안을 신뢰할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는 윤리위가 '공천' 과정 논란을 이르켜 제명 처분을 내린 것에 대해서도 "윤리위 결정이 굉장이 황당하다고 생각한다. 공천이 잘 됐는지 못 됐는지 하는 판단은 윤리위의 권한도 아니다"라고 반발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