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앞두고 새터민 부부 음독 자살 기도··· 17살 아들이 발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설 연휴를 앞두고 한 새터민 부부가 숨진 채 발견됐다. 이를 17살 아들이 발견했다. 아들의 아버지는 중태에 빠졌고, 어머니는 숨졌다.

27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26일 오후 11시께 경북 구미시 모 아파트에서 새터민 A(48·회사원)씨와 부인 B(40)씨가 신음 중인 것을 아들(17)이 발견했다. 타살 흔적이 없는 점으로 미뤄 이들 부부는 독극물을 먹고 동반 자살을 기도한 것으로 추정된다.

아들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급대원이 부부를 병원으로 옮겼지만 부인 B씨는 숨지고 남편 A씨는 중태 상태다.

아들은 경찰 조사에서 “거실에 나와 보니 어머니는 안방에 누워있었고 아버지는 거실에서 구토하고 있었다”며 “부모님이 ‘우리 없어도 잘 살 수 있지’라는 말도 했다”고 진술했다.


 

박효선
박효선 rahs1351@mt.co.kr

안녕하세요. 증권팀 박효선입니다. 많은 격려와 질책의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8.99상승 38.6514:32 07/05
  • 코스닥 : 747.91상승 25.1814:32 07/05
  • 원달러 : 1299.80상승 2.714:32 07/05
  • 두바이유 : 108.38상승 2.0414:32 07/05
  • 금 : 1801.50하락 5.814:32 07/05
  • [머니S포토] 쌍용자동차, SUV '토레스' 출시…가격은 2740~3020만원
  • [머니S포토] 손흥민 '시그니처 찰칵 포즈'
  • [머니S포토] 조찬 간담회 갖은 尹 정부 경제팀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쌍용자동차, SUV '토레스' 출시…가격은 2740~3020만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