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고속도로 사고, 갓길서 수리 도중 참변… 도주 '토스카' 가해자 추적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남해고속도로 사고. /자료사진=머니투데이DB
남해고속도로 사고. /자료사진=머니투데이DB

29일 새벽 3시40분쯤 경남 김해시 남해고속도로 장유톨게이트 앞 갓길에서 토스카 승용차가 타이어 펑크를 수리를 하고 있던 그랜저 승용차를 들이받아 2명이 숨졌다.

이 사고로 그랜저 승용차 옆에 서 있던 운전자 김모(25)씨와 펑크 수리를 하던 보험회사 견인차량 운전자 유모(34)씨가 변을 당했다. 당시 두 사람은 펑크 난 그랜저 승용차 타이어를 수리하고 있었다.

사고를 낸 토스카 운전자는 차를 버리고 그대로 달아나 경찰이 찾아 나섰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20.70상승 21.8615:30 04/20
  • 코스닥 : 1031.88상승 2.4215:30 04/20
  • 원달러 : 1112.30하락 4.915:30 04/20
  • 두바이유 : 67.05상승 0.2815:30 04/20
  • 금 : 64.83하락 0.2915:30 04/20
  • [머니S포토] 세월호 특검추천위 제2차회의 개최
  • [머니S포토] 경제분야 대정부질문, 대화 나누는 홍남기-김성원
  • [머니S포토] 한정애 "정부,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착실하게 대비…환경부 역할은 제한적"
  • [머니S포토] 국회 긴급현안보고 출석한 '정의용'
  • [머니S포토] 세월호 특검추천위 제2차회의 개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