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희정 “대연정 제안, 박근혜·새누리당 용서하자는 것 아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안희정 충남지사 페이스북 캡처
/사진=안희정 충남지사 페이스북 캡처

안희정 충남지사가 4일 대연정 제안에 대해 “민주주의 정치-의회정치의 대화와 타협 구조를 정상화시켜서 시대의 개혁과제를 완성하기 위한 것”이라고 밝혔다.

안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노무현 정부의 대연정-미완의 역사를 완성하겠다는 것은 대연정 자체가 목적이 아니다”며 이같이 설명했다.

안 지사는 “제 연정(대연정-소연정 모두 포함) 제안은 박근혜·최순실을 용서하자는 것이 아니다. 과거의 적폐를 덮고 가자는 것도 아니다. 새누리당을 용서하자고 말하는 것도 아니다”고 강조했다.

그는 “다만 차기 정부를 누가 이끌든 대한민국 헌법은 의회와의 협치를 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진행할 수 없다”며 “국가적인 중요 안보외교노선과 정치와 경제의 개혁조치들 역시 실천하기 어려운 것이 현실”이라고 지적했다.

안 지사는 “대화와 타협의 정치는 민주주의 의회정치의 움직일 수 없는 대원칙”이라며 “국민의 개혁 요구를 단 한 걸음이라도 실천하고자 하는 것이 대연정 제안의 취지”라고 강조했다.

대연정 제안 이후 쏟아지고 있는 비난에 대해 안 지사는 “비난, 비판 다 좋다”면서도 “민주주의에 대한 저의 진심만은 알아달라. 민주공화국 대한민국에서 우리는 동지이고 시민이고 이웃이고 형제”라고 적었다.
 

서대웅
서대웅 mdw100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팀 서대웅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8:03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8:03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8:03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8:03 01/19
  • 금 : 54.19하락 1.218:03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