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켓몬고 성지로 떠오른 '곡성 섬진강기차마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켓몬고 성지로 떠오른 '곡성 섬진강기차마을'
증강현실(AR) 모바일 게임 '포켓몬고'가 한국에 정식 출시되며 인기가 나날이 높아지는 가운데 전남 곡성 섬진강기차마을이 포켓몬고 성지로 새롭게 떠오르고 있다.

6일 곡성군에 따르면 곡성 섬진강기차마을은 게임 아이템을 무료로 얻을 수 있는 '포켓스톱'이 옛 곡성역과 음악분수, 장미공원 인근 등 7곳, 포켓몬을 이용해 전투를 벌일 수 있는 '체육관'도 2곳이 있어 군단위에서 보기 드문 '포세권'(포켓몬과 역세권을 조합한 신조어·포켓스톱이 많은 지역)을 형성했다.

특히 곡성 섬진강기차마을은 희귀 포켓몬 중 하나인 '잠만보'가 발견되고 '이브이'가 대량 서식하고 있어 가장 강력한 포겟몬 중 하나인 '샤미드'로 진화하기 위한 최적 장소로 각광받고 있다.

또 대부분의 포켓스톱이 대도시 인구밀집 지역에 몰려 있어 게임으로 인한 차량 및 보행자 사고의 위험이 높지만, 곡성 섬진강기차마을에서는 안전하게 게임을 즐길 수 있다.

곡성 섬진강기차마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입장이 가능하며 1004 장미공원과 증기기관차, 레일바이크, 요술랜드, 음악분수, 놀이공원, 동물농장 등 옛 추억과 테마가 있는 새로운 개념의 테마파크로 연간 120만명의 관관객을 위치하고 있다.
 

곡성=정태관
곡성=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15:30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15:30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15:30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5:30 06/22
  • 금 : 71.79상승 0.8115:30 06/22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