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G-365 맞아 ‘세계 최초 5G 성공 다짐 결의식’ 개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평창동계올림픽 통신부문 공식파트너인 KT가 ‘G-365’를 맞아 완벽한 통신·방송망 운영과 성공적인 5G 시범서비스를 위한 결의를 다졌다.

KT는 8일 오전 서울 광화문 KT스퀘어에서 황창규 회장을 비롯해 200여명의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세계 최초 5G 성공 다짐 결의식’을 개최했다.

KT는 2014년 7월 국내 기업 중 최초로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공식파트너 계약을 체결한 이후 2년7개월 동안 대회통신망 및 방송중계망의 안정적인 운영과 함께 세계 최초 5G 시범서비스의 성공을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다.

이를 위해 네트워크부문의 평창동계올림픽추진단과 ‘평창 5G TF’를 전사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황창규 KT 회장. /사진=KT
황창규 KT 회장. /사진=KT

KT에 의해 추진되는 5G 시범서비스는 경기장만 국한되지 않는다. 동계올림픽에 맞춰 한국을 찾는 외국인들이 가장 먼저 방문하는 인천을 비롯해 서울 광화문, 그리고 대회가 열리는 강원도 평창, 강릉 일원에서 5G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1964년 도쿄올림픽의 세계 최초 컬러TV 위성중계는 일본이 전자산업 강국으로 부상하는 중요한 계기가 됐다. 연장선에서 KT는 2018년 평창에서도 세계 최초 5G 시범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선보여 한국이 5G 비롯한 글로벌 ICT산업을 주도하는 발판을 만들겠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황창규 회장은 이날 화상으로 안정적인 올림픽대회 지원과 성공적인 5G 기술 시연을 위해 매서운 추위에도 밤낮을 잊고 노력 중인 임직원들을 격려했다.

김형준 KT 평창동계올림픽추진단장(전무)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앞두고 선수단은 물론 관람객들이 아무런 불편 없이 통신서비스를 이용하고 전세계인들이 동계스포츠의 재미와 감동을 그대로 느낄 수 있도록 차질 없는 방송중계를 위해 불철주야 노력 중”이라며 “세계 최초 5G 시범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선보여 KT의 5G 기술이 전세계에 인정받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9.32상승 24.6818:01 06/11
  • 코스닥 : 991.13상승 3.3618:01 06/11
  • 원달러 : 1110.80하락 518:01 06/11
  • 두바이유 : 72.69상승 0.1718:01 06/11
  • 금 : 71.18상승 0.4718:01 06/11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줄확진 '올스톱'
  • [머니S포토] 공수처 수사 관련 발언하는 김기현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캐딜락 5세대 에스컬레이드, 압도적인 존재감
  • [머니S포토] '국민의힘 30대 당대표 탄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