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 유해균 맞춤형 제거 액상형 구내염치료제 ‘페리터치’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녹십자
/사진=녹십자

녹십자가 액상형 구내염치료제 ‘페리터치’를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녹십자에 따르면 페리터치는 살균성분인 폴리크레줄렌이 들어 있는 액상형 구내염치료제로 입안 염증을 일으키는 유해균을 제거하고 회복할 수 없는 입안의 점막조직을 제거해 감염성구내염 치료에 효과적이다.

특히 이 제품은 정상 피부에는 영향을 주지 않고 변성되거나 괴사된 조직에만 선택적으로 반응한다.

녹십자 관계자는 “페리터치가 세균 등에 의한 감염성구내염 치료에 효과가 있다면 기존 제품인 ‘페리덱스연고’(주성분 덱사메타손)는 항염증작용으로 비감염성구내염을 치료한다”며 “페리터치 출시로 구내염치료에 있어 소비자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고 말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52.63하락 25.3613:08 06/30
  • 코스닥 : 751.97하락 10.3813:08 06/30
  • 원달러 : 1298.70하락 0.313:08 06/30
  • 두바이유 : 114.22상승 1.0113:08 06/30
  • 금 : 1817.50하락 3.713:08 06/30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보험사 만나 "자본적정성 상시 점검 강화"
  • [머니S포토] 박형준 부산시장과 인사하는 서병수 특별위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책조정회의, 발언하는 박홍근
  • [머니S포토] 성일종 정책위의장, 현안점검회의 모두발언
  • [머니S포토] 금감원 이복현, 보험사 만나 "자본적정성 상시 점검 강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