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희정 "노무현, 내편 들어줄 것… '열심히 잘하라' 하지 않았겠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희정 충남지사가 오늘(8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반도미래재단 초청 토론회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안희정 충남지사가 오늘(8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반도미래재단 초청 토론회에 참석해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안희정 충남지사는 오늘(8일) "노무현 전 대통령이 살아 계셨다면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와 안희정 충남지사 가운데 누구를 지지하셨겠는가"라는 질문에 "내 편을 들어 주실 것"이라고 대답했다.

안 지사는 이날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반도미래재단 초청 토론회에 참석, "노 전 대통령은 경상도 분이라 늘 하시는 억양이 있는데, 아마 '골 아프다'며 '열심히 잘하라'고 하시지 않았겠는가"라고 말했다.

그는 "첫째 아들이든 둘째 아들이든 각각 정치인으로서 원칙 있게 어떻게 경선할 것이며, 어떻게 정치 지도자로 성장할 것인지 지도해 주셨을 것이다"라면서도 "문을 닫고 들어가면 아마 내 편을 들어 주실 것"이라고 밝혔다.

안 지사는 한반도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전시작전통제권 환수, 핵무기 보유 등 안보, 외교 현안에 대한 견해를 피력했다.

그는 사드 배치에 대해 "박근혜 대통령의 결정과 순서가 잘못됐다고 생각하지만, 이미 군사 동맹 간 합의된 것을 얼른 뒤집기 쉽지 않으므로 존중한다"고 말했다.

이어 "한미 간 전략적 동맹 관계는 공고히 하되 우리의 독자적 작전 계획과 수행 능력, 타격 능력을 갖춰야 한다"며 "이 문제를 미국에 더 이상 의존해서는 안 된다"고 밝혔다.

핵무기 보유 주장에 대해서는 "정치적으로 그렇게 발언하면 시원시원하다고 할지 모르지만 기본적으로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7.84하락 15.6210:12 08/10
  • 코스닥 : 826.56하락 7.0910:12 08/10
  • 원달러 : 1308.10상승 3.510:12 08/10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0:12 08/10
  • 금 : 1812.30상승 7.110:12 08/10
  • [머니S포토] 野 박홍근 "대통령있는 곳 곧 상황실?, 억지주장 변명"
  • [머니S포토] 주호영 비대위 "이준석 다각도로 접촉 노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野 박홍근 "대통령있는 곳 곧 상황실?, 억지주장 변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