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불모터스, ‘뉴 푸조 2008’ 출시… 2000대 판매목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한불모터스 제공
/사진=한불모터스 제공


프랑스 푸조 공식 수입사 한불모터스가 인기 소형 SUV모델 2008의 연식변경 모델을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뉴 푸조 2008은 지난 2014년 10월 국내출시된 베스트셀링 모델인 2008에 새 그릴과 헤드램프 등 디자인요소를 더하고 그립컨트롤과 액티브 시티브레이크 등 최첨단 품목이 추가된 게 특징이다.

뉴 푸조 2008은 국내 시장에 3가지 트림으로 출시된다. ▲악티브(Active) 2590 만원 ▲알뤼르(Allure) 2995 만원 ▲GT 라인(GT Line) 3295 만원이다. 이날 악티브와 알뤼르가 먼저 출시됐다. 기존 고급트림인 펠린 트림은 수입되지 않는다.

뉴 푸조 2008 GT라인에 적용되는 그립컨트롤은 SUV의 오프로드 특징을 재해석한 트랙션 컨트롤 시스템으로, 앞바퀴의 효율적인 작동을 통해 지면 컨트롤 기능을 향상시켜 평지, 눈길, 모랫길, 진흙길 등 어떤 노면에서도 안정적이면서도 즐거운 드라이빙이 가능하도록 해준다. 그립컨트롤 기능은 센터 콘솔에 위치한 다이얼로 평지(Standard), 눈(Snow), 진흙(Mud), 모래(Sand), ESP 오프(ESP Off) 등 다섯 가지 주행 모드를 손쉽게 조작할 수 있다.

또한 알뤼르와 GT라인에 탑재되는 액티브 시티 브레이크 시스템은 최대 시속 30km내에서 작동한다. 윈드스크린 상단에 장착된 단거리 레이더 센서가 전방의 추돌 상황을 감지, 자동으로 차를 제동해 충돌을 방지하는 것.
뉴 2008 실내 모습.
뉴 2008 실내 모습.

스톱 앤 스타트 시스템(Stop&Start System)도 장착돼 정차 시 효율을 높이고 CO2 배출을 줄였다. 시내주행시 약 15% 의 연비 향상 효과를 낸다는 게 한불모터스 측의 주장.

파워트레인은 기존과 동일하다. 유로6를 만족시키는 BlueHDi 엔진과 6단 mpv의 조화로 18.0km/ℓ(도심 16.9km/ℓ, 고속19.5km/ℓ)의 동급 최고 연비를 자랑한다. 여기에 최대 출력 99마력, 최대 토크 25.9kg·m의 힘을 발휘한다. 디젤엔진이지만 SCR(선택적 환원 촉매 시스템)에 DPF(디젤 입자 필터) 기술을 조합해 질소산화물(NOx) 배출을 90%까지 줄이고 미립자를 99.9%까지 제거할 수 있다.

한불모터스 관계자는 “기존의 뛰어난 연비와 우수한 성능에 상품성을 더욱 강화하면서도 합리적인 가격은 그대로 유지했다”며 “올해 판매 2000대 수준의 판매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449.45하락 30.9514:15 02/06
  • 코스닥 : 761.76하락 5.0314:15 02/06
  • 원달러 : 1250.50상승 21.114:15 02/06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4:15 02/06
  • 금 : 1876.60하락 54.214:15 02/06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첫날, 의견 나누는 한동훈·권영세 장관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첫날, 의견 나누는 한동훈·권영세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