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스클럽 실패 이훈, "실망스런 소식 죄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투데이DB
사진=머니투데이DB
배우 이훈이 최근 개인 회생 신청에 관한 공식입장을 밝혔다. 

18일 이훈의 소속사 BOB 엔터테인먼트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공인으로서 실망스러운 소식을 전해드리게 되어 송구하고 죄송스럽다”고 밝혔다.

이훈 측은 “13일 법원에 출석해 개인회생 개시신청서를 접수했다”면서 “많은 분들이 알고 계신 것과 같이, 오랜 기간 저의 모든 것을 쏟았던 헬스클럽사업이 실패로 돌아가면서 2012년 사업을 정리해 수십 억원의 채무를 짊어지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이훈 측은 “지난 5년 동안 채무를 꾸준히 갚기 위해 노력했고 현재 절반 이상의 채무를 갚았다”면서 “헬스클럽 직원 관련 문제는 현재 해결한 상태이고, 더불어 연대보증으로 생긴 채무와 개인 채무가 일부 남아있다”고 설명했다.

그럼에도 개인회생 절차를 밟게된 이유에 대해서 이훈은 “최근 어느 때보다 극심한 독촉과 압박에서 벗어날 수 없는 상황이 됐다. 일을 하면서 빛을 갚아나갈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자 고심 끝에 결정한 일”이라고 상황을 전했다.

이어 이훈은 “법의 테두리 안에서 제가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성실히 이행하겠다는 마음으로 이번 결정을 내리게 됐다. 어떠한 요행으로 보호받고자 한 것이 아니라 법원의 심사를 통해 변제를 약속 드리고 한 개인으로서도 공인으로서도 여러분께 보다 떳떳한 모습이 되고자 약속드리는 마음”이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이훈은 “법원의 결정에 따라 남은 채무는 끝까지 갚을 것"이라며 "다시 한번 실망스러운 소식에 대해 고개 숙여 사과 드리며 앞으로의 활동에도 최선을 다하는 이훈이 되겠다”고 글을 마무리 했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49.57하락 30.8314:50 02/06
  • 코스닥 : 761.26하락 5.5314:50 02/06
  • 원달러 : 1250.00상승 20.614:50 02/06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4:50 02/06
  • 금 : 1876.60하락 54.214:50 02/06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첫날, 의견 나누는 한동훈·권영세 장관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첫날, 의견 나누는 한동훈·권영세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