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무심천, 신원미상 여성 변사체 '작업용 장화' 신은 채 발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청주 무심천. /자료사진=뉴시스
청주 무심천. /자료사진=뉴시스

청주 무심천에서 여성 변사체가 발견됐다. 오늘(23일) 낮 12시30분쯤 충북 청주시 서원구 분평동 수영교 인근 무심천에서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여성 변사체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찰에 따르면 시신에 별다른 외상은 없었으며 작업용 장화를 신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청주 무심천에 숨진 사람이 떠 있다'는 신고를 받은 경찰은 현장에서 시신을 수습한 뒤 신원을 파악하는 한편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5:30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5:30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5:30 05/20
  • 두바이유 : 105.52하락 4.2715:30 05/20
  • 금 : 1841.20상승 25.315:30 05/20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여가위, 의사봉 두드리는 '권인숙'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