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특검 연장, 잘 검토해 달라" 황교안 "잘 검토하고 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세균 황교안. 사진은 정세균 국회의장. /사진=임한별 기자
정세균 황교안. 사진은 정세균 국회의장. /사진=임한별 기자

정세균 국회의장은 오늘(23일)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에게 전화를 걸어 박영수 특별검사팀 수사 기간 연장을 수용해 달라는 뜻을 전달했다.

의장실 관계자에 따르면, 정 의장은 이날 황 대행에게 전화를 걸어 "특검도 지금 수사가 미진하다고 연장 신청을 했고 국민 여론도 특검이 연장돼야 한다는 의견이 많으므로 잘 검토해 판단해 달라"고 말했고, 황 대행은 "잘 검토하고 있다. 지금 검토 중에 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열린 정 의장과 여야 4당 원내대표의 회동에서 정 의장에게 '황 대행에게 특검 연장에 대한 국회 입장을 전달하고 답변을 받아 달라'고 요청했고, 정 의장은 황 대행과 통화하겠다고 화답한 바 있다.

의장실 관계자는 정 의장이 회동 직후인 오전 11시30분쯤 바로 황 대행에게 전화를 걸었다고 전했다.
 

  • 0%
  • 0%
  • 코스피 : 2618.84상승 22.2610:50 05/17
  • 코스닥 : 862.45상승 6.210:50 05/17
  • 원달러 : 1277.20하락 6.910:50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0:50 05/17
  • 금 : 1813.50상승 6.110:50 05/17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 바로세우기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
  • [머니S포토] 5.18 단체 만난 국민의힘 '권성동'
  • [머니S포토] 자문위원회 중간보고 하는 심영섭 교수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인사 나누는 행안부 장관·경찰청장
  • [머니S포토] 오세훈 '서울시 바로세우기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