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재 불출석, 주승용 "박근혜 나쁜 대통령… 지연 전략의 꼼수 증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헌재 불출석. 오늘 탄핵심판 최종변론. 사진은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헌재 불출석. 오늘 탄핵심판 최종변론. 사진은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박근혜 대통령이 헌재 불출석 통보를 한 것에 대해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가 "시간 끌기·지연 전략의 꼼수였다는 게 증명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오늘(27일) 주승용 원내대표는 YTN 라디오 '신율의 출발 새아침'에 출연, '오늘이 탄핵심판 최종변론의 날이다. 박근혜 대통령이 최종변론에 안 나온다고 한다'는 사회자의 질문에 "저는 박근혜 대통령이 국민들 앞에서 검찰 수사, 그리고 특검 수사에 성실하게 임하겠다고 약속한 게 귀에 쟁쟁하다"고 말했다.

그는 "(박 대통령이) 완전히 거짓말쟁이고 나쁜 대통령이 아닌가 생각이 든다"며 "검찰 수사, 특검 수사, 청와대 압수수색, 그리고 헌재 출석도 하시려면 지난 22일까지 하겠다 하셔야 하는데 그걸 시간 끌려고 27일까지 연장했는데 이제 와서 최후변론을 불참하기로 했다고 하는 것은 결국 그동안에 시간 끌기였다, 지연 전략의 꼼수였다는 게 증명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아마 출석하지 않는 것이 소추위원이라든지 재판관들의 질문에 일일이 답해야 하기 때문에, 답하지 않고 일방적으로 변론만 하겠단 게 거절되니까 출석을 안 한 거 같은데. 저는 이것이 잘못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주 원내대표는 "이 정도의 국정농단 사태가 대통령의 탄핵 사유가 안된다면 저는 대한민국에 탄핵 제도란 게 없어져야 한다고 생각한다"면서 "아마 이게 대부분의 국민의 심정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헌재의 판결에 대해선 그 어떤 이유로도 불복할 수 없고 승복해야 하지 않겠나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