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특검 연장 불허에 "박근혜·황교안, 최악의 한 팀… 촛불 더 뜨겁고 빛나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황교안 특검 연장. 사진은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황교안 특검 연장. 사진은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오늘(27일)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가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수사 기간 연장을 불승인한 데 대해 "박근혜 대통령과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는 무책임하고 후안무치할 뿐만 아니라 부끄러움도 전혀 없는 최악의 한 팀"이라고 비판했다.

문 전 대표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박 대통령과 국정 농단 세력들은 여전히 진실을 은폐하고 범죄를 은닉해 왔다. 심지어 특검 수사와 헌법재판소 심리 등 헌법적 절차를 노골적으로 능멸하고 방해해 왔다"고 설명했다.

그는 "황 총리는 상황이 이런데도 특검 연장을 거부했다. 박 대통령과 황 총리가 국정 농단과 헌법 유린의 한 몸통임을 드러낸 것"이라며 "박 대통령은 수사를 거부했고 총리는 특검 연장을 거부했다. 이는 국민에 대한 도발"이라고 지적했다.

문 전 대표는 "끝까지 나쁜 대통령이고 끝까지 나쁜 총리다. 이런다고 법의 심판을 피할 수 없다. 국민의 분노만 더 키우게 될 것"이라며 "황 총리도 공범임을 자인한 것이고, 엄중한 책임을 지게 될 것이다. 우리가 촛불을 더 뜨겁고 더 빛나게 밝혀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한편 황 대행 측은 이날 "특검의 수사 기간 연장 요청에 대해 오랜 고심 끝에 승인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입장을 표명했다. 이에 따라 특검은 내일(28일) 지난 90일간 진행해온 수사를 모두 마무리하게 됐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0%
  • 40%
  • 코스피 : 3254.42상승 4.2118:01 07/23
  • 코스닥 : 1055.50상승 5.2518:01 07/23
  • 원달러 : 1150.80상승 0.918:01 07/23
  • 두바이유 : 74.10상승 0.3118:01 07/23
  • 금 : 72.25상승 0.8218:01 07/23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 [머니S포토] 1호 공약 잠룡 추미애 "지대개혁…보유세 강화·거래세 낮출 것"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2022년 예산안 관련 시·도당 위원장 간담회
  • [머니S포토] '청해부대 사태' 김기현 "창군 이래 유례없는일"…국정조사 촉구
  • [머니S포토] 여야, 상임위 재배분 극적 협상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