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교육과정 반영되는 초등 수학, "개념 중심 학습 중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 초등 1, 2학년부터 2015 개정 교육과정이 적용되면서 수학 과목에서 많은 변화를 찾을 수 있다. 지나친 선행학습이 오랫동안 문제로 지적됐고, 학년이 올라갈수록 수학을 포기 학생들이 많았던 가운데 이번 교육과정에서는 수학에 대한 흥미와 자신감을 주는 것에 중점을 두고 개편된 것이 특징이다.

핵심 개념과 원리 중심의 학습으로 교과서가 개편됐고, 학생들이 어려워하고 실생활과 연계성이 떨어지는 '분수와 소수의 혼합계산', '원기둥의 겉넓이와 부피' 등은 삭제되었으며 '정비례와 반비례'는 중학교로 이동한다. 더불어 이전 교육과정에서는 수학적 감각 향상과 활용력 증대를 위해 스토리텔링을 도입했지만 이번 교육과정에서는 대폭 축소됐다.

이와 관련해 교육기업들이 2015 개정 교육과정을 반영한 교재를 출시하고 있다. 개념 이해 중심의 구성과 초등학생 눈높이에 맞춘 학습만화, 동영상 강의 등이 눈길을 끈다.
/사진=각 업체 제공
/사진=각 업체 제공
좋은책신사고의 '쎈연산'은 2015 개정 교육과정에 맞춰 학생들이 연산 개념과 원리 이해를 쉽고 재미있게 학습하도록 개발됐다. 다양한 이미지를 활용해 연산 개념과 원리를 설명하는 것은 물론 교재 내 QR코드를 스마트폰에 인식시키면 연산 개념 강의를 무료로 볼 수 있다. 각 단원 도입부에 핵심 개념을 만화로 설명해 수학적 이해력과 호기심을 높여준다. 또한, 집중력이 낮은 초등 1, 2학년 학생들이 부담 없이 매일 적정량을 공부할 수 있는 커리큘럼을 제공하고 교과서와 연계된 문제를 다양하게 수록한 것이 특징이다.

장원교육은 ‘아이별 교과수학’ 학습지를 전면 개편해 '개념을 통달하는 수학(개통수)'을 새롭게 선보인다. 개통수는 개정 수학 교과서가 학습 페이지를 축소함에 따라 학생들이 수학적 개념을 이해하고 활용하는 데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는 문제점을 반영해 6-step 개념 통달 시스템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먼저 각 단원 별 만화로 수학 개념을 이해하고 개념과 연관된 다양한 형태의 문제로 개념을 다지고, 개념 통달 기출문제와 오답노트로 학생들이 수학 공부에 자신감을 갖고 자기주도적으로 학습할 수 있도록 돕는다.

시매쓰는 개념의 정확한 이해와 문제해결 전략을 세우는데 도움을 주는 수학 교과 시리즈 '생각수학'을 2015 교육과정에 맞춰 개정했다. '개념이 쉬워지는 생각수학', '유형이 편해지는 생각수학' 총 2권으로 구성됐으며 개념과 원리를 일방적으로 전달하는 것이 아니라 학생 스스로 이해할 수 있도록 개발된 것이 특징이다. 각 문제들은 수학 교과서와 익힘책을 철저히 분석해 수학평가와 학업성취도평가 등 최신 평가 경향의 서답형 문제로 구성해 단원평가를 비롯해 학교 시험 대비가 가능하게끔 구성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1.36상승 66.3811:40 02/25
  • 코스닥 : 928.65상승 22.3411:40 02/25
  • 원달러 : 1109.70하락 2.511:40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1:40 02/25
  • 금 : 62.89하락 0.6511:40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