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청래 "안희정, 우리편인지 상대편인지 몰라… 선한 의지, 본심 아닐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청래 안희정. 사진은 안희정 충남도지사. /사진=임한별 기자
정청래 안희정. 사진은 안희정 충남도지사. /사진=임한별 기자

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안희정 충남지사에 대해 "축구로 치면 우리편인지 상대편인지 잘 모르겠다"고 말했다. 오늘(3일)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한 정청래 전 의원은 "(안희정 지사가) 공을 차는데 어느 골대로 공을 차고 있는지 잘 모르겠다"고 언급했다.

그는 안희정 지사의 대연정을 언급하며 "특검 연장도 반대하고 박근혜 대통령 탄핵을 기각해야 된다며 탄핵을 반대하고 있는 자유한국당과 손잡을 수 있다는 거 아니냐"며 "그럼 이 국면에서는 자유한국당과 손을 잡겠다, 좀 누구 편인지 헷갈리지 않느냐"고 반문했다.

이에 '(안 지사가)개혁과제에 합의한다면 자유한국당과도 연정할 수 있다고 했다'라는 사회자의 질문에 "개혁과제에 합의한다는 전제조건은 박근혜 대통령 탄핵 인용"이라면서 "특검 수사 연장을 통해 박근혜 국정농단 사태를 철저하게 수사하는 게 최고의 개혁과제다. 그런 말씀을 하셔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사회자는 '대연정에 대한 발언은 득이 되는구나 판단한 거 아닐까'라고 반문하자 "잘못 계산한 거다. 선한 의지를 말한 순간 이것은 나가도 너무 나갔다. 그런 순간 이것이 그냥 단순히 득표 전략이 아니라 본심 아닐까"라고 지적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23:59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23:59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23:59 02/26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23:59 02/26
  • 금 : 64.23하락 0.0623:59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