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미리보기] 언니들의 슬램덩크2, 이특 허경환 레드벨벳 '언니쓰' 지원사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걸음마를 시작한 '언니쓰 2기' 김숙-홍진경-강예원-한채영-홍진영-공민지-전소미가 슈퍼주니어 이특, 개그맨 허경환, 걸그룹 레드벨벳이라는 든든한 지원군을 만나 '언니쓰'의 인사 멘트를 확정하며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2’(연출 박인석, 이하 '언슬2') 제작진은 3일 방송될 4회에서 합숙 첫날 언니들의 아침 운동 조교로 카리스마 면모를 선보였던 허경환, 슈퍼주니어 리더 이특, 대세 걸그룹 레드벨벳의 웬디, 아이린, 슬기, 예리가 가평에 위치한 언니들의 합숙소를 찾아 아직 제대로 된 걸그룹 인사조차 없는 '언니쓰'를 지원사격한다고 밝혔다. 


이날 방송은 서로의 성향을 파악하며 걸그룹 데뷔를 위한 본격적인 준비를 시작하는 가운데 7명의 멤버들을 돕기 위해 이특-허경환-레드벨벳이 지원사격에 나설 계획이다. 이 과정에서 이특은 '여자판 슈퍼주니어'를 꿈꾸는 '언니쓰'를 위해 각 멤버별 역할을 선정해 주는가 하면, 성대결절을 딛고 데뷔에 성공한 레드벨벳의 웬디는 강예원을 위해 진심 어린 조언을 전하며 뜻 깊은 시간을 만들었다는 후문.


특히, 이들의 지원사격에 힘입어 '언니쓰'만의 범상치 않은 인사멘트가 확정되어 기대감을 높인다. 이특은 김숙과 홍진경에서 '언니쓰'에게 없는 한가지를 알려줬으니 다름아닌 인사 멘트. 이에 공민지는 파워 넘치는 투애니원의 인사 멘트를, 전소미는 사랑스러운 아이오아이의 인사 멘트를 선보이며 '언니쓰' 인사 멘트의 필요성을 다시 한번 일깨웠다.


다양한 설전이 오고 간 끝에 당첨된 멘트는 농구 골대를 향해 슛을 던지는 포즈와 함께 높고 밝은 목소리로 “안녕하세요 ‘슛슛슛’ 언니쓰 입니다”라고 하는 것. '슬램덩크'를 연상케 하며 만장일치 찬성으로 낙찰된 '언니쓰'의 인사 멘트는 향후 신인 걸그룹으로 활동할 '언니쓰'의 얼굴이 될 예정으로 기대를 높였다.


그런가 하면 7멤버들은 걸그룹 선배인 레드벨벳과의 만남을 가진다. 이중 웬디는 성대결절 트라우마로 선뜻 노래하지 못하는 강예원에게 진심 어린 조언과 응원을 아끼지 않아 시선을 사로잡았다.


웬디는 "연습을 하다 보면 상처 난 성대가 붙는 지점의 발음을 발견할 수 있다"라며 "나는 '멈멈멈'으로 연습했다"며 즉석에서 연습하는 모습을 재현하며 강예원에게 힘을 실어준 것.


이에 강예원은 "비슷한 경험을 지닌 웬디의 진심 어린 응원이 너무 따뜻하게 다가왔다"며 감동 어린 소감을 밝혀 향후 아픔을 딛고 노래를 부르는 날이 다가오기를 기대케 했다.

 
사진제공. KBS 2TV ‘언니들의 슬램덩크 2’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6.42상승 0.3618:03 01/15
  • 금 : 55.70하락 0.74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