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여대생 실종, 2월14일 한국서 종적 감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SNS시민동맹
/사진=SNS시민동맹

대만 여대생 2명이 한국에서 행방불명 됐다.

4일 ‘전국 미아실종가족찾기시민의모임’(이하 전미찾모)은 “한국에 워킹홀리데이를 온 대만인 여대생 2명이 실종됐다”고 밝혔다.

전미찾모 측은 대만 국적의 20대 여성 지앙윈씨는 지난달 14일경 한국에 입국한 후 어머니에게 “한국에 잘 도착했다”는 메시지를 보낸 후 종적을 감췄다.

지앙씨의 실종은 대만에 있는 강씨의 부모가 대만 현지 언론과 접촉하며 국내에 알려졌다. 지앙씨의 어머니는 “아는 언니 한 명과 같이 간다”고 말해 또 다른 대만인 여성이 함께 한국에 입국한 것으로 보고 있다.

지앙 씨는 1998년 12월26일생으로 키는 163cm에 통통한 체격으로 한국어가 서투른 것으로 전해졌다.

나주봉 전미찾모 회장은 “외국인 여대생들이 국내에서 실종됐다니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무사히 가족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우리도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7.20상승 18.4618:01 05/07
  • 코스닥 : 978.30상승 8.3118:01 05/07
  • 원달러 : 1121.30하락 4.518:01 05/07
  • 두바이유 : 68.28상승 0.1918:01 05/07
  • 금 : 65.90하락 1.2718:01 05/07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 [머니S포토] 이마트, 전 점포서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 시작
  • [머니S포토] 택배노조 총파업 결과 발표하는 진경호 위원장
  • [머니S포토] 중대본 홍남기 "어제 확진자수 525명…1일, 500명 이하 위해 정부 총력"
  • [머니S포토] '다양한 카네이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