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믿을 건' 로또뿐… 경기불황 속 사행산업 크게 성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DB
사진=뉴시스DB
경기불황이 이어지면서 복권과 경마 등 사행산업 매출이 크게 성장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5일 관련 기관에 따르면 지난해 복권판매액은 3조8855억원으로 전년보다 9.3% 늘었다. 복권 판매액은 2003년 4조2342억원을 판매한 이후 13년 만에 최대의 수치다.

특히 로또 판매 비중은 3조5660억원으로 전체 84.2%를 기록했다. 경기가 어려워지면서 한탕주의가 만연해 가장 인기가 높은 복권인 로또 판매액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풀이된다.  

경마의 경우 고객은 줄었으나 증가세는 유지했다. 지난해 경마장을 찾은 인원은 1316만8000명으로, 전년보다 44만9000명 감소했다.

그러나 마권 판매액은 7조7459억원으로 전년보다 137억원 증가했다. 마사회의 당기순이익은 지난해 2300억원으로 전년보다 139억원 줄었다.

경륜 매출액도 소폭 증가했다. 지난해 경륜 매출액은 1조8666억원으로 전년(1조8349억원)보다 1.7% 늘었다.

지난해 매출액은 2012년(2조17억원) 이후 4년 만에 최대치다. 단, 입장인원은 2015년 456만명에서 지난해 442만명으로 3.2% 줄었다.

지난해 경정 매출액도 6898억원으로 전년(6730억원)보다 2.5% 증가했다. 이는 2013년(6923억원) 이후 3년 만에 가장 많은 매출액이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94상승 0.3618:03 04/16
  • 금 : 64.17상승 1.61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