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마 왓슨, NO속옷화보 '뭇매'..."난 女들에게 맞고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할리우드 배우 엠마 왓슨이 노출화보 탓에 페미니스트들의 비난을 받고 있는 가운데 3월 5일(현지시각) 한 영국 매체를 통해 입장을 밝혔다.


엠마 왓슨은 최근 베니티페어 3월호 화보에서 노브래지어에 흰색 크로켓 재킷을 입고 화보를 촬영했다. 이에 페미니스트들이 엠마 왓슨에 ‘안티 페미니즘’이라고 비난을 퍼부었다.


엠마 왓슨은 5일 이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페미니즘이 무엇인지에 대해 얼마나 많은 오해가 있는지 항상 나에게 알려준다”며 “페미니즘은 여성에게 선택권을 부여하는 것이다. 다른 여성을 때리는 스틱이 아니다. 자유, 해방, 평등에 관한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특히, 엠마 왓슨은 자신의 화보에 대한 안티 페미니즘 논란에 대해 “혼란스럽다”고 전했다. 


엠마 왓슨 노출화보가 공개되자 데일리 메일의 칼럼니스트 줄리아 하틀리-브루어는 트위터에 “페미니즘, 페미니즘... 임금 격차...나는 왜 진지하게 받아들여지지 않는 걸까? 페미니즘... 오, 여기 내 가슴이야!”라는 글을 게재했다. 또 “커리어를 띄우기 위해 가슴을 보여주면서 성차별에 맞서 싸우고 있다고 주장할 수는 없다”라고 비판했다.


한편 엠마 왓슨은 오는 16일 디즈니 실사영화 '미녀와 야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 베니티페어 인스타그램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