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임대주택 입주민 위한 '통합교통서비스' 개발 추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H 임대주택 입주민 위한 '통합교통서비스' 개발 추진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6일 진주혁신도시 본사에서 SK텔레콤과 '통합교통서비스분야 연구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통합교통서비스는 공급자 위주로 제공되는 교통시스템 기반을 벗어나 사용자 중심의 최적 교통수단과 경로를 제공하는 융·복합기술이다.

LH는 카셰어링(행복카) 운영기술과 스마트그리드에 대응하는 전기차 충전설비 설치방안, 임대주택의 유휴 주차공간 활용방안 등을 개발, 이동복지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또한 SK텔레콤은 국내 1위 내비게이션 T맵과 카셰어링, 중고차매매사업 등을 보유해 사업간 상호연계를 통한 교통플랫폼 구축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번 양해각서 체결로 임대주택 입주민의 교통편의는 물론 교통산업 경쟁력의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손경환 LH 토지주택연구원장은 "수요자 맞춤형 교통복지 기술모델 개발과 도입으로 임대주택 입주민의 교통편의를 개선시키고 장기적으로는 모든 국민에게 높은 수준의 통합교통서비스를 제공하는 발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23:59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23:59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23:59 01/20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23:59 01/20
  • 금 : 56.24상승 1.0523:59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