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올 뉴 모닝 ‘밴’ 출시, 적재공간 925ℓ… 1070만원부터

 
 
기사공유

기아자동차가 ‘올 뉴 모닝’의 밴(VAN) 모델을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올 뉴 모닝’ 밴은 신형 모닝의 디자인에 격벽과 보호봉을 설치해 925ℓ의 넓은 화물 적재 공간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기아차는 밴모델에도에 차체 강성 강화, 첨단 주행안정 기술 등 신형 모닝의 우수한 제품 경쟁력을 그대로 적용했다.

인장강도 60kg/㎟급 이상의 초고장력 강판 적용 비율을 경차 최대인 44.3%로 확대 적용해 동급 최고 수준의 차체강성을 확보했고 차체 구조간 결합력 강화를 위한 구조용 접착제를 67m로 확대 적용했다.

아울러 ▲토크 벡터링 시스템(TVBB) ▲직진제동 쏠림방지 시스템(SLS) ▲제동손실 보상 시스템(FBC) 등 첨단 스마트안전기술(VSM+)을 기본 적용해 안전성을 크게 향상시켰다.

‘올 뉴 모닝’ 밴은 카파 1.0 에코프라임 가솔린 단일 모델로 출시된다. 최고출력 76마력(ps), 최대토크 9.7kgf·m의 동력성능에 15.4km/ℓ의 복합연비를 달성했다.

트림은 기본형과 고급형 2가지로 운영된다. 판매가격은 ▲기본형 1070만원 ▲고급형 1100만원이다. (13/14인치 타이어 및 자동변속기 기준)

특히 ‘고급형’의 경우 ▲고객 선호사양인 ▲풀사이즈 휠커버 ▲아웃사이드 미러(전동조절,열선내장) ▲폴딩 타입 무선도어 리모티키 ▲파워도어록 등을 기본 적용해 상품성을 높였다.

기아차 관계자는 “한층 여유로운 앞좌석과 넓어진 화물공간이 장점인 올 뉴 모닝 밴 출시에 힘입어 경차 시장에서의 인기를 이어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6.38상승 34.7123:59 08/10
  • 코스닥 : 862.76상승 5.1323:59 08/10
  • 원달러 : 1185.60상승 0.923:59 08/10
  • 두바이유 : 44.40하락 0.6923:59 08/10
  • 금 : 43.88상승 0.1723:59 08/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