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격변신 현대 쏘나타 ‘뉴 라이즈’ 출시… 2255~3253만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쏘나타 뉴 라이즈 /사진=박찬규 기자
쏘나타 뉴 라이즈 /사진=박찬규 기자

쏘나타가 새로운 모습을 갖추며 ‘뉴 라이즈’로 다시 태어났다. 중후함보다는 역동성을 앞세우며 신차급 변화를 이뤘다는 평이다.

현대자동차는 8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쏘나타(LF)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쏘나타 뉴 라이즈’(New Rise)의 출시기념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했다.

‘쏘나타 뉴 라이즈’의 차명은 ‘새로움’을 뜻하는 ‘뉴’(NEW)와 ‘부상(浮上)하다’라는 의미를 지닌 ‘라이즈’(Rise)를 조합했다.

외관디자인은 지난해 11월 출시된 신형 그랜저에 이어 전면부의 와이드 캐스캐이딩 그릴을 중심으로 구형보다 과감하고 스포티한 스타일로 재탄생했다.

현대차는 그릴의 위치를 최대한 아래로 낮추고 캐스캐이딩 그릴의 중앙과 외곽의 크롬라인 두께를 차별화했다. 크롬 가니쉬로 그릴 하단과 범퍼를 이어 시각적 집중도를 아래로 끌어 내리면서 세로타입으로 디자인된 주간 주행등을 에어커튼과 연계해 전면 양쪽에 배치했다.

뒷모양은 범퍼, 리어램프, 번호판의 파격적인 레이아웃 변화를 통해 고급스러움과 스포티함이 강조한 게 특징. 번호판을 아래쪽 범퍼로 이동시키고 기존에 번호판이 있던 트렁크 리드 판넬의 중앙에는 ‘현대 엠블럼 일체형 트렁크 스위치’와 가로로 길게 스타일링한 쏘나타의 영문명(SONATA)을 담백하게 배치했다.

새롭게 디자인된 ‘LED 리어 콤비램프’는 아랫부분에 헤드램프와 동일한 컨셉의 크롬 가니쉬가 적용됐다.

인테리어는 완성도를 높이는 데 주력했다. 센터페시아는 디스플레이의 화면 크기를 키우면서 시인성을 개선했다. 오디오 조작부 등 주요 조작버튼의 컬러가 메탈 실버로 바뀌고 소재의 입체감도 더해져 고급스러움과 조작편의성이 향상됐다. 아울러 운전석과 조수석 앞의 대시보드에는 입체적인 알루미늄 그레인 타입을 적용해 고급감과 스포티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터보 인테리어 /사진=박찬규 기자
터보 인테리어 /사진=박찬규 기자

◆터보는 전용디자인으로 차별화

함께 출시된 터보모델은 블랙 매쉬타입(그물형) 대형 캐스캐이딩 그릴이 적용됐다. 블랙컬러 베젤로 장식된 LED 바이펑션 헤드램프와 에어커튼 연계형 세로타입 LED DRL은 스포티한 앞모습을 더욱 강조한다.

옆모습은 ▲블랙 사이드 미러 ▲다크 크롬 도어 핸들 ▲다크 크롬 사이드실 몰딩 ▲18인치 다크 하이퍼 실버 휠을 적용, 강인함을 표현했다.

공기저항을 줄여주는 에어로 핀이 적용된 리어 디퓨저를 비롯해 듀얼 머플러, 터보 전용 배지도 차별점이다.

현대차 국내영업본부장 이광국 부사장은 “철저하게 고객 중심으로 변신한 쏘나타 뉴 라이즈는 치열한 국내 중형차 시장에서 신선한 바람을 불러일으키며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것”이라며 “고객 여러분께서 보내주신 사랑을 잊지 않고 앞으로도 고객 중심의 변화와 혁신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쏘나타 뉴 라이즈 뒷모습 /사진=박찬규 기자
쏘나타 뉴 라이즈 뒷모습 /사진=박찬규 기자

새 차의 판매가격은 ▲2.0가솔린 △스타일 2255만원 △스마트 2545만원 △모던 2705만원 △프리미엄스페셜 2933만원 ▲1.7디젤 △스타일 2505만원 △스마트 2780만원 △모던 2973만원 △프리미엄 3118만원 ▲1.6터보 △스타일 2399만원 △스마트 2680만원 △모던 2853만원 △프리미엄 3013만원, ▲2.0터보 △스마트 2733만원 △익스클루시브 3253만원이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1.37상승 0.9318:03 12/02
  • 금 : 1815.20상승 55.318:03 12/02
  • [머니S포토] '대한민국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대한민국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