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룡 금융위원장 "대통령 탄핵, 금융시장 불안감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임종룡 금융위원장/사진=임한별 기자
임종룡 금융위원장/사진=임한별 기자

임종룡 금융위원장이 10일 박근혜 대통령 파면에 따른 금융시장 불안 대책과 관련해 "현직 대통령이 탄핵되는 헌정 사상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지만 금융권 종사자 모두 우리 금융시장에 대한 어떠한 불안감도 가질 이유가 없다"고 말했다.

임 위원장은 이날 헌법재판소의 박 대통령 탄핵 소추안에 대한 인용 결정 직후 금융권에 대한 서신을 통해 "확고한 금융시장 안정을 위해 비상대응체계를 즉시 가동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정부는 금융시장 참여자들이 안심하고 투자와 영업활동을 지속할 수 있도록 작은 불안요인에 대해서도 면밀히 점검하고 안전장치를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금융시장 안정은 ‘금융위원회가 최종 책임을 진다’는 비상한 각오로 각자 맡은 바 업무에 진력을 다할 필요가 있다"고 당부했다.

이어 그는 "지난 30여년간의 공직생활을 돌이켜 볼 때 이미 알려진 리스크는 현실화 될 가능성이 없다"며 "시장의 불안과 우려를 분명하게 해소하기 위해 금융의 전 분야에 걸쳐 잠재된 리스크요인을 철저히 점검하고 대응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금융위는 지난해부터 운영중인 24시간 비상상황실을 통해 국내외 금융시장 상황을 면밀하게 실시간 점검하고 있다.아울러 전 금융권이 참여하는 금융상황점검회의를 통해 인식을 공유하고 필요 시 시장안정조치를 신속하게 시행할 방침이다.

오는 12일에는 진웅섭 금융감독원장, 금융협회장, 정책금융기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금융상황점검회의를 가질 예정이다. 필요 시 거시경제금융회의 등을 통해 기재부?한은 등과도 유기적 공조를 강화하고 조율된 정책을 추진한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