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 유달산 축제 다음달 8일 '팡파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남 목포시는 오는 4월8~9일 이틀간 유달산 일원에서 '2017 꽃피는 유달산 축제'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봄의 시작, 또 다시 목포'란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다음달 8일 정명여중·고생들의 4·8만세운동 재현극 행사로 시작으로 노적봉 주무대 개막축하 공연, 유달산 꽃길 걷기, 유달산 둘레길 트레킹 등이 진행된다.

또 노적봉 예술공원 야외무대에서는 판타스틱 댄싱쇼, 희망노적회예술단 공연 등 상춘객을 위한 다양한 볼거리가 펼쳐진다.

9일에는 해설이 있는 유달산 둘레길, 근대역사거리 탐방투어를 통해 유달산 일대의 근대문화유산을 소상히 소개하고, 나도 목포가수다, 유달산 신동 공연, 청소년 재능콘서트 등 끼를 발산하는 무대도 진행된다.

올 처음 실시되는 유달산 둘레길 트래킹은 조각공원, 낙조대, 수원지 둑방길, 오포대, 목포시사 등 6.3㎞에 달하는 코스를 걷는 행사로 유달산 곳곳에 남아있는 근대역사의 숨결을 느끼고 점점이 떠있는 다도해의 아름다운 풍광을 감상할 수 있다.

이 외에도 유달예술타운에서는 연인·가족들과 즐거운 추억을 남기는 꽃 포토존, 사랑의 벚꽃 지문 찍기, 대형 젠가 게임, 목포 9미(味) 음식부스 등 풍성한 즐길거리와 먹거리를 마련해 상춘객들의 오감을 만족시킬 예정이다.

또 젊은층을 위한 유달산 축제구간 포켓몬고 성지순례회를 비롯해 우리나라 최초의 육지면 발상지인 고하도 목화솜 체험, 투호·굴렁쇠·딱지치기·제기차기 릴레이 게임인 '호렁지기' 등 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박홍률 목포시장은 "봄기운을 품은 꽃과 걷고 싶은 둘레길, 다양한 문화유산 등이 있는 꽃피는 유달산축제로 나들이 나와 삶의 활력을 충전하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올 유달산에서는 이충무공 탄신일인 오는 4월28일 강강술래, 3함대 퍼레이드, 수군교대식 등 다채로운 문화제 행사가 29일까지 펼쳐질 예정이다.
 

목포=홍기철
목포=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52.83하락 43.2810:30 03/09
  • 코스닥 : 883.36하락 21.4110:30 03/09
  • 원달러 : 1143.70상승 10.510:30 03/09
  • 두바이유 : 68.24하락 1.1210:30 03/09
  • 금 : 68.32상승 1.9510:30 03/09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민주당 김태년 대행체제 준비
  • [머니S포토] 당대표 퇴임 앞둔 '이낙연' 마지막 최고위
  • [머니S포토] 여성의날 행사서 악수하는 오세훈·안철수…'야권 단일화 물꼬 트이나'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LH 사태, 국가적 범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