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탄핵 확정] 덩달아 바빠진 방통위… 이달 중 종편 재심사 매듭 가능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김진희 기자
/사진=뉴스1 김진희 기자

10일 헌정 사상 처음으로 대통령이 파면되면서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의 시계도 빨리 돌아가게 됐다.

5인의 방통위 상임위원 중 4명의 임기가 임박한 상황에서 업무공백이 불가피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현 3기 방통위는 위원회 구성이 가능한 이달내로 종합편성채널(이하 종편) 재승인 문제를 매듭지을 것으로 보인다.

10일 방통위에 따르면 지난달 24일 종편 3사에 대한 심사를 마친 방통위는 오는 23일 전체회의를 열고 JTBC, TV조선, 채널A 등 종편 3사에 대한 재승인 문제를 의결할 예정이다. 현재 방통위 사무국에서 이를 바탕으로 재승인 문제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 따르면 종편 3사 중 TV조선이 기준점 650점(1000점 만점) 미만을 받은 것으로 전해진다. 하지만 기준점에 미달했다고 사업권이 즉시 취소되는 것은 아니다. 업계 관계자들은 TV조선에 대해서도 방통위가 ‘조건부 승인’을 할 가능성이 높다고 말한다.

이와 관련 방통위는 “현재 심사 중인 사항에 대해서는 입장을 밝힐 수 없다”고 말을 아꼈다.
 

박흥순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9.93하락 79.7611:20 02/26
  • 코스닥 : 914.41하락 21.811:20 02/26
  • 원달러 : 1119.70상승 11.911:20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1:20 02/26
  • 금 : 65.39상승 2.511:20 02/26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