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철성 경찰청장 "정광용 등 탄기국 집행부, 반드시 책임 묻겠다… 집시법 위반 기본 적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광용. 사진은 이철성 경찰청장. /사진=임한별 기자
정광용. 사진은 이철성 경찰청장. /사진=임한별 기자

이철성 경찰청장이 오늘(13일) "정광용 대통령탄핵기각을위한국민총궐기운동본부 대변인 등 탄기국 발언 등을 종합해 반드시 입건하고 엄정한 사법 책임을 묻겠다"고 강조했다.

이 청장은 이날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정 대변인 등 탄기국 집행부에는 기본적으로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가 적용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탄기국은 지난 10일 박근혜 전 대통령 파면 선고 당일 헌법재판소 인근 집회에서 경찰 버스 전복 시도, 경찰관, 시민, 취재진 폭행 등 과격 행위를 보인 바 있다.

그는 구체적 적용 혐의에 대한 질문에는 "나머지는 자료를 분석해 봐야 한다"며 "기자 폭행 10건이 포함돼 있다. 선고 당일 5건, 이전 집회 5건 등인데 4건은 피의자가 확정됐고 6건은 수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집회 무대 위에서의 선동 발언 등도 수사 대상이다"라며 "탄기국이나 박근혜정권퇴진비상국민행동이나 지금까지 발언 가운데 지나치게 과격했던 발언에 대해 명예훼손, 모욕 등 혐의 적용을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0.40상승 11.5218:05 02/03
  • 코스닥 : 766.79상승 2.1718:05 02/03
  • 원달러 : 1229.40상승 9.118:05 02/03
  • 두바이유 : 79.77하락 1.1318:05 02/03
  • 금 : 1876.60하락 54.218:05 02/03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 [머니S포토] 1심 선고공판 출석한 조국 전 장관
  • [머니S포토] 안철수 "전당대회 이런식으로 가면 안돼…페어플레이하자"
  • [머니S포토] 이재명 "윤석열 정부, 통상전략 원점에서 재검토해야"
  • [머니S포토] '조국' 징역 2년·추징금 600만원 1심 선고…법정 구속은 면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