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중국의 관광 제한 피해기업 특별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BK기업은행, 중국의 관광 제한 피해기업 특별지원
IBK기업은행은 중국의 한국 여행제한으로 피해를 입은 관광·숙박·음식·여객운송업 영위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오는 15일부터 올해말까지 1000억원 규모의 특별자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기업당 3억원 한도로 대출을 지원하며 피해 중소기업의 금융비용 절감을 위해 대출 금리를 최대 1.0%포인트 감면한다. 또 신속한 대출지원을 위해 필요운전자금 산정을 생략하는 등 대출 심사과정을 간소화했다.

기간연장의 경우 원금 상환을 유예하고 최장만기인 대출은 추가로 1년 이내에서 기간연장이 가능하도록 했다. 특별지원을 받고자 하는 기업은 은행 양식 ‘중국의 한국 관광 제한 관련 피해사실 확인서’를 작성해 영업점에 제출하면 된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중국의 관광 제한 조치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의 자금 수요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0.58상승 1.511:47 04/14
  • 코스닥 : 1013.87상승 3.511:47 04/14
  • 원달러 : 1119.50하락 6.411:47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1:47 04/14
  • 금 : 61.58상승 0.4811:47 04/14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윤호중·박완주, 더민초 주최 '원내대표 후보자 초청 토론회' 참석
  • [머니S포토] 주호영 "日 오염수 방출 결정, 주변국 사과·양해 구해도 모자랄 판에 적반하장"
  • [머니S포토] '4월에 때늦은 꽃샘추위'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