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평우 변호사, 삼성동 사저 방문… "질문하지 마라" 취재진에 고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평우 변호사. /사진=뉴시스
김평우 변호사. /사진=뉴시스

김평우 변호사가 오늘(14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박근혜 전 대통령 사저를 방문했다. 김평우 변호사는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심판 대리인으로 활동한 인물로, 이날 사전에 약속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방문 불가 안내를 받았다.

그는 취재진 질문에 대답을 하지 않다가 "나는 언론을 수사기관이나 재판기관으로 생각하지 않는데 당신들은 수사하고 재판한다"며 "나는 증인이 되고 싶지 않다. 질문하지 마라. 답변할 것이라고 생각하지 마라"고 말했다.

이후에도 취재진 질문이 이어지자 "나는 질문에 답변할 의무가 없다. 당신들은 질문할 권리가 없고, 나에게는 답변할 의무가 없다"며 "학교에서 다 배우지 않았는가. 학교에서 배운 대로 하라"고 밝혔다.

김 변호사는 취재진에 둘러싸여 몇 분간 실랑이를 벌이다 차량에 올라타 현장을 빠져나갔다.

김 변호사는 박 전 대통령 탄핵심판 변론과정에서 "북한에서나 있을 수 있는 정치탄압"이라고 주장하는 등 막말 논란을 일으켰다. 대한변호사협회는 전날 상임이사회를 열고 김 변호사에 대한 징계 절차에 들어갔다.

앞서 대한변호사협회는 어제(13일) 상임이사회를 열고 김 변호사에 대한 징계 절차에 착수했다. 그는 박 전 대통령 탄핵심판 변론 과정에서 강일원 헌법재판관 등을 상대로 막말 논란을 일으킨 장본인이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60%
  • 40%
  • 코스피 : 3192.43상승 10.0511:47 04/15
  • 코스닥 : 1012.33하락 2.0911:47 04/15
  • 원달러 : 1118.40상승 1.811:47 04/15
  • 두바이유 : 66.58상승 2.9111:47 04/15
  • 금 : 62.56상승 0.9811:47 04/15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 [머니S포토] KT, ESG 경영에 노사 손붙잡다
  • [머니S포토] 주먹 맞댄 박완주·윤호중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당과 합당문제, 다음 주 결론"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