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상용차 시승 서비스 마련… 엑시언트‧쏠라티부터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차, 상용차 시승 서비스 마련… 엑시언트‧쏠라티부터 확대

현대자동차가 대형트럭 '엑시언트'와 미니버스 '쏠라티'의 시승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상용 차량은 상대적으로 큰 차체 크기 때문에 실내 전시나 시승 운영에 제약이 있어 상용차 고객의 경우 구매 전 차량을 자세히 살펴보고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가 적었다.

이에 현대자동차는 상용차 구매 고객들에게 합리적인 선택을 위한 충분한 정보전달과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엑시언트 및 쏠라티의 시승 서비스를 마련했다.

이번 시승 서비스는 엑시언트 트랙터 골드프리미엄 모델과 쏠라티 럭셔리 자동변속기 모델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전국 10개 상용 시승센터를 직접 방문해 이용할 수 있다. 엑시언트는 의왕과 제천, 광양, 울산, 부산 등에서 실시되고 쏠라티는 서울, 대전, 광주, 대구, 부산에서 시승이 가능하다.

시승은 공휴일을 제외한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 사이에 운영되며, 고객은 차량 시승과 더불어 동승한 카마스터를 통해 차량의 기본제원과 함께 상용차에 중요성이 더해지고 있는 AEBS(긴급제동시스템), LDWS(차선이탈 경보시스템), SCC(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등 다양한 안전 사양에 대한 보다 자세한 설명을 들을 수 있다.

특히 엑시언트 트랙터 시승의 경우 차량의 용도를 고려해 컨테이너를 차량에 연결한 후 시승을 진행해 실제 운행상황과 동일한 환경에서 차량을 경험해볼 수 있도록 했다.

시승을 원하는 고객은 현대자동차 홈페이지에 게재된 지역별 시승센터 담당자 또는 전국에 있는 승·상용 지점 및 대리점 카마스터에게 연락하면 된다.

현대자동차 관계자는 “상용차 고객들이 차량 구매 전 시승을 통해 차량의 다양한 부분을 경험할 수 있도록 이번 시승 서비스를 마련했다”며 “시승 후에도 만족도 조사를 통해 고객 의견을 확인하고 반영하는 등 상용차 고객의 만족을 높이기 위해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엑시언트 및 쏠라티 시승을 시작으로 향후 대상 상용차종을 확대해 더욱 다양한 시승 기회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98.42상승 12.3209:11 06/25
  • 코스닥 : 1016.38상승 3.7609:11 06/25
  • 원달러 : 1131.60하락 3.309:11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09:11 06/25
  • 금 : 73.73상승 0.309:11 06/25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