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탄 뉴스테이 5곳, 카셰어링 등 서비스 공유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GS건설
/사진=GS건설
경기 화성시 동탄신도시의 뉴스테이(임대주택) 6개 단지 5000가구가 협의체를 꾸려 카셰어링 등 주거서비스를 공유한다.

15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동탄 뉴스테이 사업자가 각 단지의 주거서비스를 연계해 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다. 주민들은 건설사가 제공하는 카셰어링, 조식 제공 등의 서비스를 공유할 수 있다.

협의체는 대우건설, 롯데건설, GS건설, SK건설, 현대산업개발 5개 건설사가 참여한다. 올해 동탄에 신규로 공급하는 사업장도 포함될 예정이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뉴스테이단지 간 서비스를 공유하면 가격이 더 저렴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76.48상승 7.413:34 04/14
  • 코스닥 : 1014.54상승 4.1713:34 04/14
  • 원달러 : 1118.30하락 7.613:34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3:34 04/14
  • 금 : 61.58상승 0.4813:34 04/14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윤호중·박완주, 더민초 주최 '원내대표 후보자 초청 토론회' 참석
  • [머니S포토] 주호영 "日 오염수 방출 결정, 주변국 사과·양해 구해도 모자랄 판에 적반하장"
  • [머니S포토] '4월에 때늦은 꽃샘추위'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