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적' 김상중 하차, '아모개' 명장면 5가지..."놓아주기 너무 아쉽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역적' 김상중이 하차 소감을 전했다.


김상중은 지난 14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이하 '역적') 14회를 끝으로 퇴장했다.


극 중 홍길동(윤균상 분)의 아버지 아모개 역으로 열연한 김상중은 "아모개는 우리가 일상적이고 소소하다고 생각하는 것들을 되새김질시키는 인물이었다고 생각한다"며 "자식을 사랑하는 아버지의 마음, 아내를 사랑하는 남편의 마음, 가정을 소중히 생각하는 가장의 마음 같은 것들 말이다. 요즘에는 그런 것들을 생각할 시간이 적은데, 그런 것들을 천한 신분, 씨종 아모개가 보여줘 더 인간적이지 않았나 싶다"고 말했다.


또 "추운 겨울에 사극을 하지 않겠다는 생각을 바꿔준 것이 '역적'의 시놉시스다. 연기와 작품을 통해 진실과 정의를 말할 수 있는 드라마라는 생각에 고생이 예상됐지만 출연을 결심했다"며 "지금 돌이켜 보면 역시 잘한 선택이다. 아모개를 놓아주기가 너무 아쉬울 정도로 애정이 많이 가는 작품이다. 드라마에서 아모개는 사라지지만 길동이 아모개 정신을 받아 통쾌한 여정을 펼치니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다음은 김상중이 꼽은 '역적' 속 명장면 5가지.

#1회 : 아모개의 깊은 부성 "오냐! 우리 길현이 줄 천자문도 사오고 길동이 줄 꿀엿도 사올란다"

김상중은 아모개 역을 통해 가장 전하고 싶은 메시지로 '부성'을 꼽았다. 아모개의 모든 행동은 목표를 향한 것이었다. 특히 아들을 면천 시킬 재물을 장만하기 위해 먼 길을 나서면서도 차마 발걸음이 떨어지지 않아 아들을 계속 뒤돌아보는 장면이 공감을 샀다. 뿐만 아니라 아들이 아기 장수임을 숨기기 위해 아들의 손목을 끊으려 치켜든 절굿공이를 속절없이 떨굴 때나, 어린 시절의 악몽으로 힘을 잃은 아들을 애처로운 눈빛으로 바라볼 때까지 김상중은 찰나에도 깊은 부성을 전했다.


#2회 : 아모개 삶의 2막 "인자 그만 살고 죽으소"

항상 넉살 좋은 웃음을 장착한 채로 살던 씨종 아모개가 새로운 삶을 살기로 결심하는 장면은 단연 극적이었다. "인간 같지도 않은 것들 싹 죽여불고 새로 태어나겠다"고 마음먹고 아내를 죽음으로 내몬 주인댁의 숨통을 끊은 아모개의 표정은 방송된 지 한 달이 넘은 지금까지도 회자되는 명장면이다. 처연하면서도 복잡다단한 그의 표정은 가슴에 얹혀 오래도록 머물렀다.


#3회 : 기득권에 통괘한 한방 날리다 "아이고, 마님"

남편을 잃고 눈이 뒤집혀 길동이 아기 장수임을 밝히겠다고 날뛰다 김상중의 지략에 빠진 참봉부인(서이숙 분)은 결국 "아모개 자네한테도 미안하게 생각하네"라며 고개를 숙였다. 승리의 기쁨에 휩싸인 김상중이 과장되게 머리를 조아리며 "아이고, 마님"하는 순간 안예은의 '봄이 온다면'이 신명 나게 울려 퍼지며 드라마에선 좀처럼 맛볼 수 없는 짜릿한 쾌감이 안방극장을 휩쓸었다.


#6회 : 죽어가는 아모개

강상의 법도는 끈질겼다. 왕족을 등에 업고 김상중에게 복수한 서이숙은 내가 진짜 미워하는 것은 남편을 죽인 네가 아니라 노비가 주인을 속이고, 욕보이고, 죽일 동안 방관한 이 나라 조선이고, 너를 죽이고 네 자식들을 죽여 이 나라를 지키겠노라며 절규했다. "네 자식을 죽이겠다"는 경고에도 초주검이 된 아버지는 속절없이 널브러져 있을 수밖에 없었다. 불안과 한탄을 담은 숨을 토해내고, 눈빛으로 발버둥 치는 김상중의 연기에 사람들은 경외의 박수를 보냈다.


#13회 : 고요하고 평온했던 아모개의 죽음

아기 장수로 태어난 아들을 지키기 위해 능상 척결의 칼날을 온몸으로 싸워내고 기득권의 횡포로 아내와 사별하고 장남, 막내딸과 생이별한 남자의 마지막 길은 고단했던 삶을 보상받는 듯 평온하고 고요했다. 아내 금옥(신은정 분)과의 행복했던 시절을 그리며 눈을 감는 김상중의 마지막 모습은 아내에게 가는 것이 마냥 행복한 듯 미소를 띈 모습이었다. 그의 거친 삶과 극명하게 대비되는 마지막 모습과 그 거친 세월을 켜켜이 쌓은 표정은 깊은 잔상을 남겼다.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