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스타필드 하남에 첫 매장 오픈… 기존 자동차 전시장과 다른점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타필드 하남 2층에 마련된 테슬라 전시장.
스타필드 하남 2층에 마련된 테슬라 전시장.


미국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가 15일 오전 10시 국내 첫 매장을 오픈했다. 당초 지난해 말 매장을 오픈할 예정이었지만 인증 등의 과정이 지연되며 연기돼왔다.

스타필드 하남 2층에 자리잡은 테슬라 첫 매장은 별도의 기념행사 없이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고객을 맞이했다.
198㎡(60평)여 면적의 하남 스토어에는 흰색과 붉은색의 모델S 90D와 차량의 하부 섀시가 전시돼 있다. 양측 벽면에는 차량의 외부 컬러 등 옵션 사양들이 부착된 '디자인 스튜디오'가 갖춰져 있고 안쪽으로는 주문고객 상담을 위한 공간이 마련됐다. 앞서 언론을 통해 공개한 청담 스튜디오와 콘셉트는 같다. 테슬라 관계자는 "테슬라 모터스 전시장은 전세계 어느곳이나 같은 콘셉트로 만들어진다"고 설명했다.

테슬라 스타필드 하남 전시장 내부.
테슬라 스타필드 하남 전시장 내부.


테슬라는 기존 자동차 업계와 다른 독특한 영업전략으로 주목받는다. 딜러 등 중간 판매자를 거치지 않고 온라인으로 주문을 받아 차를 만들고 고객에게 인도하는 방식이다. 때문에 테슬라의 매장은 고객이 실제로 차를 보고 느끼기 위한 공간으로 구성된다.

테슬라 디자인 스튜디오.
테슬라 디자인 스튜디오.
 
특히 디자인 스튜디오의 경우 온라인 상에서 선택할 수 있는 다양한 색상과 재질 등을 직접 만져보는 데 주안점을 두고 만들어졌다.

이날 매장 공식 오픈시간은 10시지만 이른아침부터 매장앞은 취재진으로 북적였다. 그런 가운데 정용진 신세계 그룹 부회장이 오픈 전 매장을 방문해 이목이 집중됐다. 

테슬라 매장 방문한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테슬라 매장 방문한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정 부회장은 니콜라스 빌리저 테슬라 아시아태평양 담당 부사장과 함께 차량과 매장을 둘러보며 20여분간 이야기를 나눴다. 부회장은 국내 테슬라 1호 고객으로 알려져 있다. 2014년 미국에서 직접 테슬라 전기차 '모델S'를 구매해 한국으로 들여왔으나 지금은 소유하지 않고 있다.

신세계그룹 관계자는 정 부회장의 이날 방문에 대해 “니콜라스 부사장과의 개인적인 인연으로 격려차 매장을 방문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테슬라 스타필드 하남 스토어는 이날부터 사전신청을 한 일반 고객을 대상으로 시승을 시작했다. 연락을 받고 매장에 찾아오면 지하주차장으로 안내를 받아 직접 차를 운전해볼 수 있다. 하루에 약 10명 정도에 대해 시승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테슬라는 회사 방침에 따라 연간 판매 목표나 사전예약 대수를 외부에 공개하지 않고 있다.
 

최윤신
최윤신 chldbstls@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 2팀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58.91상승 63.9311:35 02/25
  • 코스닥 : 927.94상승 21.6311:35 02/25
  • 원달러 : 1108.80하락 3.411:35 02/25
  • 두바이유 : 66.18상승 1.711:35 02/25
  • 금 : 62.89하락 0.6511:35 02/25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 [머니S포토] 김종인 "코로나 백신, 정부 말대로 접종 가능할지 매우 불확실"
  • [머니S포토] 보건소에 도착한 코로나19 백신
  • [머니S포토] 김태년 "야당, 백신의 정치화는 국민안전에 도움안돼"
  • [머니S포토] 관훈포럼 참석한 김진욱 공수처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