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연희 강남구청장, 바른정당 "책임지고 즉각 사퇴해야"… '선관위 조사' 요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연희 강남구청장. /자료사진=뉴스1
신연희 강남구청장. /자료사진=뉴스1

신연희 강남구청장이 박근혜 전 대통령에게 화환을 보낸 것에 대해 바른정당이 목소리를 높였다. 오늘(16일) 윤희석 바른정당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공인의 본분을 잊은 자유한국당 신연희 구청장은 즉각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윤희석 대변인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자택에 가 있는 강남구 신연희 구청장의 행태가 어처구니없다"고 언급했다.

이어 "신연희 구청장은 박 전 대통령이 청와대를 떠나 삼성동 자택에 복귀하는 날, 마중을 나간 데 이어 14일에는 환영 화환까지 보냈다. 선거구민에게 화환을 보낸 행위는 선거법 113조 위반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신연희 강남구청장을 철저히 조사하여 법에 의거 고발조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자택 주변에서 친박단체의 막말과 폭력으로 인근 삼릉초등학교 학생들이 고통을 겪고 있는 와중에 관할 구청장이 이러한 민원 해결에는 아무런 관심도 보이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더욱이 삼성동을 점령한 불법 친박 현수막은 철거하지도 않고 있다. 마치 삼성동 주민 전체가 박 전 대통령을 환영하는 것처럼 보일까 우려스럽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윤 대변인은 "공인의 본분을 잊고 민심과 헌법을 무시하는 행태를 벌이고 있는 신연희 강남구청장은 책임을 지고 즉각 사퇴하기 바란다"꼬 덧붙였다.

한편 박 전 대통령이 사저로 복귀할 당시인 지난 12일 마중을 나간 신연희 구청장(자유한국당)은 지난 14일에는 사저에 화환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