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희정 안식년 공약, 10년 근속시 1년 휴가… "사회적 피로도 위험 수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안희정 안식년. 사진은 안희정 충남도지사. /사진=임한별 기자
안희정 안식년. 사진은 안희정 충남도지사. /사진=임한별 기자

안희정 충남도지사는 오늘(16일) '전국민 안식제' 공약을 발표했다. '전국민 안식제'는 10년 근속 시 1년 안식년을 부여하는 내용으로, 노사의 사회적 대타협으로 제도적 근거를 마련한 이후 2~3년간 임금 동결을 전제로 노동자가 안식년을 가지자는 주장이다.

안 지사는 '전국민 안식제'를 공공 부문부터 도입하기 시작, 10대재벌, 상호출자제한그룹군, 금융기관 순으로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동결 임금의 10%를 신규 채용에 사용하면 대체 인력도 확보되고 일자리 늘리기에도 효과적이라는 설명이다.

안 지사 측에 따르면 사업장 인원이 1000명인 경우, 평균연봉 6000만원의 사원들이 매년 3.5%씩 인상되던 임금을 2년간 동결하면 연간 40억원의 여유 자원이 발생한다. 이 재원을 신규 채용에 사용한다면 별도의 재원이 필요없다고 강조했다.

안 지사는 "우리나라가 OECD 국가 중 노동시간 2위 국가로 사회적 피로도가 위험 수준에 이르렀다"며 "새로운 시대는 우리가 어떤 식으로 노동을 하고 그것으로 어떻게 먹고사느냐가 가장 큰 문제다. 국민 안식제와 노동시간 정상화를 통해 국가 경제의 틀을 변화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5:30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5:30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5:30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5:30 01/26
  • 금 : 55.41상승 0.2115:30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