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통풍시트·고성능필터 등 상품성 강화한 2017 아반떼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7 현대 아반떼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2017 현대 아반떼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자동차가 20일 안전·편의품목을 대거 적용, 상품성을 강화한 ‘2017 아반떼’를 출시했다.

새로운 아반떼는 실내 공기질을 높이는 데 집중했다. 실내로 유입되는 초미세먼지(2.5㎛)를 포집해 걸러주는 고성능 에어컨 필터를 기본 적용하고 이온을 발생시켜 차 내부의 바이러스를 제거해주는 ‘클러스터 이오나이저’를 장착했다.

이와 함께 전후방 주차보조시스템, 현대스마트센스를 확대 적용했고 또한 주차 시 운전석 도어만 잠금이 해제돼 다른 곳으로 무단 침입하는 범죄 시도를 방지하는 ‘세이프티 언락’ 기능을 기본 탑재했다.

편의품목도 챙겼다. 고급품목인 앞좌석 통풍 시트를 확대 운영하며 운전석 자세 메모리 시스템(IMS)을 추가했다. 블루투스 핸즈프리를 모든 트림에 기본 적용하고 기존 7인치 내비게이션을 8인치로 키우면서 미러링크(mappyAuto)와 애플 카플레이 등 폰 커넥티비티를 강화했다.

아반떼 스포츠는 1.6ℓ 가솔린 터보엔진에 7단 DCT 기반의 ‘Original(오리지널)’ 트림을 추가했다. 후륜 멀티링크 서스펜션, 18인치 휠 등 고속 주행에 최적화된 기존 스포츠 모델의 상품성을 바탕으로 정제된 이미지의 전용 신규 인테리어(블랙+레드 스티치)를 더해 오리지널 트림만의 특별함을 완성한 게 특징.

현대차는 아반떼 스포츠 전 트림에도 세이프티 언락, 고성능 에어컨 필터를 기본 적용했다.

외장 컬러도 화려하다. 기존 9종에 인텐스 카퍼, 데미타스 브라운 2종을 새로 추가해 총 11종으로 운영된다. 아반떼 스포츠는 총 13종을 고를 수 있다.

2017 아반떼의 가격은 1.6 가솔린 모델(자동변속기 기준)이 ▲스타일 1570만원 ▲밸류플러스 1690만원 ▲스마트 1825만원 ▲모던 2014만원 ▲프리미엄 2165만원이다. 1.6 디젤 모델(7단 DCT 기준)은 ▲스타일 1825만원 ▲스마트 2020만원 ▲스마트 스페셜 2190만원 ▲프리미엄 2427만원이다.

아반떼 스포츠는 ▲오리지널 2098만원 ▲수동변속기(M/T) 2002만원 ▲7단 DCT 2200만원 ▲익스트림 셀렉션(Extreme Selection) 2460만원이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 twitter facebook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생활사회부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0.79하락 27.1418:01 06/21
  • 코스닥 : 1010.99하락 4.8918:01 06/21
  • 원달러 : 1134.70상승 2.418:01 06/21
  • 두바이유 : 73.51상승 0.4318:01 06/21
  • 금 : 70.98하락 1.3718:01 06/21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 [머니S포토] 한미 북핵 수석대표 협의 전 기념촬영
  • [머니S포토] 김부겸 국무총리, 아동학대 대응 현장 간담회 발언
  • [머니S포토] 화상 기자간담회 차 입장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도쿄올림픽 대회 준비 상황보고 등 국회 문체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