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라이트 "그룹명 바꿨지만, 멤버 모두가 함께이기에 두렵지 않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패션매거진 <싱글즈>가 미니앨범 'CAN YOU FEEL IT?'으로 돌아온 9년차 아이돌 하이라이트의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사진=싱글즈
/사진=싱글즈
지난 8년 동안 ‘비스트’ 로 활동했던 이들은 활동 9년차를 맞은 지금 하이라이트 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활동을 시작한다. 멤버 다섯 명이 함께할 ‘어라운드어스’라는 회사도 세웠다.

오랜 기억이 담긴 이름을 내려놓는다는 것은 확실히 큰 결심이 필요했을 것이다. 그들은 “오랜 시간 팬들과 함께 쌓아온 추억들 때문에 이름을 바꾸는 게 조금은 힘들었어요. 하지만 그룹 이름이 아니라 이름 안의 다섯 명을 좋아한다는 팬들의 이야기에 큰 힘을 얻었죠.” 라며 새로운 도전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특히 하이라이트의 다섯 멤버들은 하나 같이 “갑작스런 변화들을 가볍게 생각하지는 않지만, 다섯 멤버가 흩어지지 않고 뭉쳐 있으면 좋은 방향으로 갈 수 있을 거란 분명한 믿음이 있어요. 다섯 명이 함께이기에 새로운 시작이 더욱 설레죠.” 라며 변함 없는 팀워크를 드러냈다.

신인 아이돌 그룹이 롤모델로 꼽는 아이돌에 자주 언급되는 이유에 대해서는 “우리의 팀워크와 분위기를 롤모델로 생각하는 것 같다. 비슷한 나이가 모인 덕분에 모두 친구들처럼 지내니까. 겉으로 표현은 잘 못하지만 멤버들에게 항상 고마운 이유도 이와 같다”고 말했다.
/사진=싱글즈
/사진=싱글즈
하이라이트의 더 많은 화보와 인터뷰는 당당한 싱글들을 위한 <싱글즈> 4월호와 즐거운 온라인 놀이터 <싱글즈> 모바일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18:03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18:03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18:03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18:03 03/04
  • 금 : 61.44상승 0.0318:03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