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인양, 홍준표 "특정집단 정치적 목적에 활용 안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세월호 인양. 홍준표 경남지사. /사진=뉴시스
세월호 인양. 홍준표 경남지사. /사진=뉴시스

세월호 인양이 진행 중인 가운데 홍준표 경남지사가 사고에 대해 언급했다.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로 나선 홍준표 지사는 오늘(2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특정집단의 정치적 목적에 활용되지 않도록 해야한다”고 주장했다.

홍준표 지사는 이날 세월호 희생자들을 추모하면서도 ‘정치적 목적’을 언급했다. 그는 “인양되는 세월호 선체를 보면서 3년전 가슴아픈 해난사고로 인해 희생을 당한 학생들과 세월호 승객을 가슴깊이 추모한다”며 추모의 뜻으로 글을 시작했다.

그러나 “다시는 이런 어처구니없는 사고가 대한민국에서 일어나지 않도록 만전에 만전을 기울이도록 하겠다. 이제 더이상 세월호 사건이 특정집단의 정치적 목적에 활용되지 않도록 해야한다”며 정치적인 이용 가능성을 경계하는 말을 덧붙였다.

홍 지사의 이같은 주장은 야권에서 세월호 인양과 진실규명을 줄곧 요구해온 것을 의식한 발언으로 보인다. 세월호 인양 문제는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국면에서 계속된 촛불집회에서도 주요 의제로 거론됐다.

그러나 자유한국당 등 여권 일부 정치인들이 특별법 설치에 반대하는 등 세월호 문제에 대해 부정적인 인식을 드러내와 갈등을 빚어왔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