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2020년 아시아 금융그룹으로 비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사진=신한금융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사진=신한금융


"신한금융그룹이 아시아 대표 금융그룹으로 새롭게 비상하는 저력을 보여주겠다."

27일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이 취임했다. 국내 1위 금융그룹을 넘어 아시아 리딩금융그룹으로 도약한다는 포부를 밝혔다. 

그룹을 운영해 나갈 경영목표로는 ▲조화로운 성장전략 ▲글로컬리제이션(세계화와 현지화를 동시에 추구) ▲디지털 신한 ▲신한문화의 발전적 계승 등 4가지를 세웠다.

먼저 그룹 가치 극대화를 위한 조화로운 성장전략을 추진한다. 리딩금융그룹의 위상 확립을 위해 은행, 카드 등 시장 1위 사업자의 기반을 강화하고 격차를 더욱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나머지 그룹사는 시장과 고객의 그룹화를 통해 핵심특화영역 1위를 달성하고 경쟁력을 강화해 궁극적으로 시장 1위 사업자로 육성한다.

아울러 잠재 성장 가능성이 높은 글로벌 시장을 중심으로 M&A, JV(조인트벤처), 지분투자 등 인올가닉(Inorganic) 성장도 조화롭게 추진해 나간다. 

또 아시아 금융벨트에선 확고한 입지를 구축하는 한편 기진출 지역에 대한 그룹사 동반 진출을 강화한다. 국가별 지속 가능한 비즈니스 모델을 구축하고 글로벌 인력 확보와 현지고객 기반 강화 등 현지화 수준을 업그레이드할 방침이다. 

이밖에도 금융의 경계를 뛰어넘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해 디지털 신한으로 업그레이드해 ▲고객 경험개선 ▲상품·서비스 혁신 ▲영업·마케팅 디지털화 ▲사업운영 개선 ▲리스크 최적화 ▲혁신적 사업모델 구축 등 6가지 영역을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고객의 가치를 제고하고 직원들이 보다 가치 있는 일에 집중하게 함으로써 생산성 혁신을 달성토록 할 예정이다. 아울러 오래 전부터 이어진 신한문화의 발전적 계승을 추진한다.

조용병 회장은 "신한금융그룹 성공의 근간에는 강한 신한문화가 있다"며 "'새롭게, 알차게, 따뜻하게'라는 창업 정신을 기반으로 창의적 금융솔루션을 제공하는 창조적 금융을 더해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조 회장은 경영목표 4가지를 달성하기 위해 ▲사람 ▲조직 ▲리스크관리 역량 등 3가지의 핵심역량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조 회장은 "'월드 클래스 파이낸스그룹'이라는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 핵심 역량을 지속 강화해 나가겠다"며 "'아시아 리딩금융그룹’이라는 도전을 시작하는 신한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