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3대책 조정대상지역, 집값 상승률 평균 대비 높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사진=뉴스1

지난해 정부의 11·3 부동산대책 발표 이후 청약 조정대상지역이 집값 상승률 평균을 웃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2016년 11월2일~2017년 3월24일 전국 37개 조정대상지역 중 23곳의 집값 변동률은 아파트값 상승률 평균(0.48%)을 상회했다. 지역별로 서울은 ▲서대문구(1.28%) ▲강서구(1.35%) ▲종로구(1.58%) 등 16곳이 이 기간 동안 평균을 넘어섰다. 경기도는 ▲화성(0.75%) ▲고양시(0.68%) 2개 지역이 평균을 상회했다. 부산에서도 ▲해운대구(2.10%) ▲연제구(2.41%) ▲동래구(3.61%) ▲남구(2.31%) ▲수영구(3.10%) 등이 평균보다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다.

부동산업계 관계자는 "조정대상지역의 입지여건이 좋고 생활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다 보니 실수요가 뒷받침됐다"고 분석했다.

한편 이런 집값 움직임 때문에 조정대상지역의 분양에도 관심이 모인다. 현대엔지니어링은 다음달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 고양관광문화단지(한류월드) 도시개발구역 M4블록에서 주거복합아파트 ‘힐스테이트 킨텍스 레이크뷰’를 분양한다. 지하 2층~지상 27층 3개동으로 전용면적 84~153㎡ 299가구 규모다.

롯데건설은 서울 강동구 상일동 187번이 일대에 고덕주공7번지 재건축아파트 ‘고덕 롯데캐슬 베네루체’를 분양한다. 지하 4층~지상 29층 20개동, 59~122㎡ 1859가구(임대포함)로 이 중 867가구를 일반분양한다. 지하철 5호선 상일동역, 고덕역이 가깝고 천호동, 서울외곽순환도로 이용이 편리하다.

삼호는 부산 수영구 민락동 113-8 일대에서 'e편한세상 민락'을 분양한다. 전용면적 84~161㎡ 1050가구로 구성됐다. 인근에 부산지하철 2호선, 수영2호교, 광안대교가 있다. 호반건설은 오는 5월 경기 성남시 고등동 고등지구 S2블록에서 ‘성남 고등 호반베르디움’을 분양할 예정이다. 전용면적 84㎡ 768가구로 구성된다.

SK건설은 5월 서울 영등포구 신길뉴타운5구역에 ‘보라매SK뷰’를 분양한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18개동, 전용면적 39~136㎡ 1546가구 규모로 이 중 임대와 조합원분을 제외한 59~136㎡ 743가구가 일반분양된다. 이 단지는 보라매역과 신풍역을 낀 더블역세권으로 신림선 경전철, 신안산선, 지하철 10호선(신월동 서부지역 도시철도) 착공 소식이 전해져 개발호재가 잇따르고 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1.66하락 47.7723:59 05/12
  • 코스닥 : 967.10하락 11.5123:59 05/12
  • 원달러 : 1132.50상승 7.823:59 05/12
  • 두바이유 : 69.32상승 0.7723:59 05/12
  • 금 : 66.56상승 1.0223:59 05/12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 [머니S포토] 與 부동산 특위, 착석하는 송영길-김진표
  • [머니S포토] 총리 인준안 불발… 여당과 얘기하는 '서병수'
  • [머니S포토] 이재명 지사 "기본정책으로 공정성 회복할 것"
  • [머니S포토] 최태원 회장과 악수하는 문승욱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