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보는 그림뉴스] 인구절벽 눈앞, 2040년 신생아수 '반토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래픽=김민준
/그래픽=김민준

인구절벽을 시사하는 통계가 나왔다. 2016년 신생아수가 통계청 전망치보다 5만명 가까이 적었기 때문이다.

한국금융연구원이 발간한 ‘최근 신생아수 감소 추이와 그 시사점’ 보고서에 따르면, 2016년 신생아수는 40만6000명이다. 이는 2010년부터 2060년까지 장래 신생아수 통계청 전망치인 45만7000명보다 5만명 넘게 적은 수치다.

2017년 이후 예상 신생아수도 갈수록 떨어질 것으로 예측됐다. 보고서는 향후 예상 신생아수가 2017년 39만7000명, 2040년 26만7000명, 2060년 20만명으로 떨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전망치 감소율은 2017년 13%, 2040년 18%, 2060년 30%로 갈수록 커진다. 과거 합계 출산율은 1971년 4.54명에서 1987년 1.53명, 1990년 1.70명에서 2016년 1.17명으로 급감한 상태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