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형환 장관 “신재생에너지·ESS 사용하면 전기요금 대폭 할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부가 신재생에너지와 에너지저장장치(ESS)를 설치하면 전기요금을 할인해주는 방안을 추진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9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주형환 장관 주재로 제2차 ‘에너지정책 고위자문단’ 회의를 열고 에너지분야 원로들과 신재생·전기차·ESS 등 에너지신산업분야의 향후 정책추진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 자리에서 주 장관은 “신재생 요금할인이 적용되는 전기사용량 기준을 낮추고 신재생에너지 사용량의 최대 50% 만큼 전기요금에서 할인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29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제2차 에너지정책 고위자문단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산업통상자원부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29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제2차 에너지정책 고위자문단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산업통상자원부

이에 따라 기업이나 일반상가에서 신재생에너지로 생산한 전기를 사용할 경우 신재생에너지 사용량의 50%를 할인한다.

또 ESS를 설치하면 추가로 50%를 더 할인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신재생에너지 확대와 함께 석탄발전을 축소하는 방안도 마련한다. 신재생 확산에 대비한 송변전망 보강과 안정적 백업 전원 구축은 물론 석탄발전소 성능개선과 친환경 투자도 크게 늘리기로 했다.

에너지 소비 효율 등급 기준도 강화한다. 냉장고와 냉난방기 등 1등급 비중이 30%가 넘는 5대 품목에 대해 효율기준을 강화해 1등급이 전체의 10% 이내가 되도록 변별력을 높이기로 했다.

주 장관은 “이런 정책들이 순조롭게 이행되면 신재생에너지 투자비용 회수기간이 단축되고 석탄발전에서 배출되는 온실가스와 미세먼지 등이 현재의 50% 이하로 감소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허주열
허주열 sense83@mt.co.kr

<머니S> 산업1팀에서 유통·제약·의료분야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취재원, 독자와 신의를 지키는 기자가 되겠습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4.02상승 15.3718:05 01/27
  • 코스닥 : 741.25상승 2.3118:05 01/27
  • 원달러 : 1231.30상승 0.618:05 01/27
  • 두바이유 : 84.17상승 0.9418:05 01/27
  • 금 : 1929.40하락 0.618:05 01/27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 [머니S포토] 백수찬 감독 "꼭두의 계절, 어른들의 동화"
  • [머니S포토] 20억대 슈퍼카 '발할라(Valhalla)'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조규홍 장관
  • [머니S포토] 영훈·이진욱 '백화점에 뜬 얼굴천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