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지진, 규모 3.3 이어 2.5 발생… 울산서도 문의전화 빗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주 지진. /사진=기상청
경주 지진. /사진=기상청

경주에서 지진이 잇따라 발생했다.

오늘(31일) 오후 1시46분 경북 경주시 남남서쪽 7km 지점에서 규모 3.3 지진이 발생했다. 북위 35.78도, 동경 129.20도다.

이어 이날 오후 1시53분 경주시 남남서쪽 6km 지점에서 규모 2.5 지진이 발생했다. 북위 35.79도, 동경 129.19도다.

두 지진은 9·12 경주 지진 이후 발생한 600번째, 601번째 여진이다. 대구기상지청은 "두 지진으로 인한 피해는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지진은 울산지역에서도 감지됐다. 울산소방본부에 따르면 두 지진 발생 이후 '지진이 맞는가' '지진이 발생한 것 같다' 등 문의 전화 20여통이 잇따라 걸려 왔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 twitter facebook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7.61상승 11.4809:35 08/06
  • 코스닥 : 1060.02상승 0.4809:35 08/06
  • 원달러 : 1141.90하락 1.809:35 08/06
  • 두바이유 : 71.29상승 0.9109:35 08/06
  • 금 : 68.80하락 2.5709:35 08/06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들어서는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 [머니S포토]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발표, 단상에 선 권덕철 장관
  • [머니S포토] 윤석열·최재형·홍준표 빠진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중대본 회의 들어서는 김부겸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