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유닛, 제2의 '트러블메이커' 꿈꾼다...'펜타곤' 후이·이던과 '트리플 H' 결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걸그룹 포미닛 출신의 가수 현아가 그룹 펜타곤의 후이, 이던과 함께 새 혼성 유닛 '트리플 H'를 결성한다.


현아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현아가 '트리플 H'라는 이름의 유닛으로 새롭게 활동한다"고 4일 밝혔다.

이어 "'트리플 H'는 현아와 함께 큐브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펜타곤 멤버 후이, 이던이 합류한 3인조 유닛"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현아는 지난 2011년 그룹 비스트 멤버로 활동했던 장현승과 함께 '트러블메이커'라는 유닛을 결성, '트러블메이커'와 '내일은 없어'로 파격적인 콘셉트의 무대를 완성, 많은 인기를 얻은 바 있다.


현아의 이번 유닛 결성은 4년 만이며 '트리플 H'는 최근 재킷 촬영을 마치고 뮤직비디오 촬영을 앞두는 등 막바지 작업이 한창이다.


한편, 큐브엔터테인먼트 이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트리플 H'의 공식 로고를 공개하며 기대감을 높이기도 했다.


사진. 큐브엔터테인먼트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