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손석희와 '설전 논란' 해명 "오랜 교분, 시청자 재미 있었을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석희 홍준표.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가 5일 오전 서울 중구 반얀트리호텔에서 열린 '한경 밀레니엄 포럼'에서 '새로운 대한민국의 비전과 과제'에 대해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손석희 홍준표.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가 5일 오전 서울 중구 반얀트리호텔에서 열린 '한경 밀레니엄 포럼'에서 '새로운 대한민국의 비전과 과제'에 대해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홍준표 후보가 손석희 앵커와의 인터뷰 설전에 대해 "시청자들이 재미 있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 후보는 오늘(6일) 전날 JTBC 뉴스룸에서 손석희 앵커와 인터뷰를 하던 중 답변을 회피하며 설전을 벌인 데 대해 이같이 말했다.

홍준표 후보는 이날 부산 삼광사를 방문한 뒤 취재진의 질문에 "시청자들이 재미 있었을 것이다. 신경전을 한 것이 아니다. 손석희 박사하고 나는 오랜 교분이 있다"고 해명했다.

홍 후보는 또 "KTX 타고 올라가면서 오늘 손석희 박사를 한 번 생방송에서 재미있게 해줘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그렇게 했다"고 말하기도 했다.

홍 후보는 전날 인터뷰에서 손석희 앵커가 유승민 바른정당 후보의 주장을 거론하며 자격논란에 대해 질문하자 “답변 안하겠다. 손석희 박사도 재판 중인데”라며 끝내 답변을 피해 논란을 일으켰다.

유승민 후보는 앞서 성완종 리스트에 연루돼 재판을 받고 있는 홍 후보의 대선출마 자격을 문제삼는 발언을 한 바 있다. 홍 후보는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으로부터 불법정치자금 1억원을 받은 혐의로 기소돼 대법원 판결을 앞두고 있다.

 

장영락
장영락 ped19@mt.co.kr

머니S 온라인팀 장영락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2.84하락 5.0218:03 10/07
  • 코스닥 : 698.49하락 7.5218:03 10/07
  • 원달러 : 1412.40상승 1018:03 10/07
  • 두바이유 : 93.31상승 2.0918:03 10/07
  • 금 : 1720.80보합 018:03 10/07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안경 고쳐쓰는 이기식 병무청장
  • [머니S포토] 농협 이성희 "수확기 대비, 벼 매입자금 2조 1000억 투입"
  • [머니S포토] 경찰청 윤희근 "법질서, 공동체 건강 유지하는 근간"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