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기득권 세력과 타협하는 정치, 국민 삶 못 바꾼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심상정. 심상정 정의당 상임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심상정. 심상정 정의당 상임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심상정 정의당 상임대표는 "문재인-안철수 구도는 현상 유지 정치"라며 "기득권에 휘둘리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심 대표는 어제(5일) KBS1 뉴스라인에서 "기득권 세력과 적당히 타협하는 정치는 국민들의 삶을 바꿀 수 없다"며 "과감한 변화의 정치는 나에게 힘을 주실 때 비로소 가능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후보 단일화 등 연대 가능성에 대해 "이기기 위한 단일화는 국민 동의를 받기 어렵다"고 설명했다.

한편 심 대표는 오늘(6일) 오후 3시30분 대전 서구 라푸마 둔산점에사 대전지역 공약발표 기자회견, 오후 5시30분 대전 유성구 아이쿱생협 대전센터에서 과학기술인 간담회를 진행한다.
 

김나현
김나현 kimnahyeon@mt.co.kr

이슈팀 김나현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47.80상승 5.7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