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네글자] 홍준표, 5·18 민주묘지에 남긴 ‘멸사봉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멸사봉공. 홍준표.
멸사봉공. 홍준표.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선후보가 ‘멸사봉공’을 잘못 작성해 방명록을 두 차례 쓰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찾은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는 묘역에 들어가기에 앞서 방명록에 ‘滅死奉公’(멸사봉공)이라고 적었다.

‘滅私奉公’(멸사봉공)의 ‘私’(사사로울 사)자를 ‘死’(죽을 사)로 쓴 것이다. 사사로운 것을 버리고 공익을 위해 힘써 일한다는 의미이지만, '죽을 사'를 적음으로써 '죽음을 멸하고 공익을 위해 힘써 일한다'는 의미가 됐다.

이에 홍 후보는 참배 후 방명록 글이 논란이 되자 "다시 쓰겠다"며 "국립묘지라 내가 그렇게 쓴 건데, 그 한자를 넣어도 뜻이 된다"고 해명하며 방명록 글을 새로 적었다.

그는 "원래 국립묘지에 왔기 때문에 이분들이 죽음으로써 항거를 해서 죽을 사를 썼는데, 다시 쓰라고 해서 이제 개인 사 자를 썼다"며 "말뜻은 여러분이 판단해 달라"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홍 후보는 “죄송한 말씀이지만, 오늘 (5·18 민주묘지)에 처음 왔다"면서 "이 분들의 희생으로 한국의 민주주의가 한걸음 더 나아가고 성숙한 계기가 됐다고 생각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왜 처음 방문했느냐'는 질문에는 "광주에 살았을 때는 민주공원이 없었던 것으로 기억한다. (한나라당) 대표 시절에는 그 당시 12·6 선거가 있었고, 그 직후 디도스(DDos) 사태가 있어 지방에 올 기회가 거의 없었다"면서 "그래서 오늘 처음 오게된 것에 대해 참 죄송스럽게 생각한다"고 사과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5:32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5:32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5:32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5:32 05/24
  • 금 : 1847.80상승 5.715:32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